사회

연합뉴스

전북 부안 의료기관서 얀센 백신 과다 투여.."의료진 실수 파악"(종합)

나보배 입력 2021. 06. 12. 20:03

기사 도구 모음

전북 부안군 한 의료기관에서 얀센 백신을 과다 투여한 사실이 확인돼 보건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2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 밤 부안군 보건소에서 얀센 백신을 맞은 30대 남성 A씨가 40도 가량 고열 등 증세를 호소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보건 당국은 한 민간위탁의료기관이 A씨 등 30대 남성 5명에게 얀센 백신을 정량보다 5배 과다 투여한 사실을 확인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병을 5명에게 나눠 투약해야함에도 1병을 한명씩 총 5명에게 주사 놓아
얀센 백신 (CG) [연합뉴스TV 제공]

(부안=연합뉴스) 임채두 나보배 기자 = 전북 부안군 한 의료기관에서 얀센 백신을 과다 투여한 사실이 확인돼 보건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2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 밤 부안군 보건소에서 얀센 백신을 맞은 30대 남성 A씨가 40도 가량 고열 등 증세를 호소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보건 당국은 한 민간위탁의료기관이 A씨 등 30대 남성 5명에게 얀센 백신을 정량보다 5배 과다 투여한 사실을 확인했다.

5명은 경과를 지켜보기 위해 전북대병원 중환자실 등으로 이송됐다.

보건 당국은 A씨가 발열 증상을 보이긴 하지만 생명에 지장이 있는 정도는 아니라고 설명했다.

또 입원 중이던 B씨의 염증 수치가 정상보다 높아졌지만, 이 외 심각한 부작용을 보이는 환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조사 결과 이 민간위탁의료기관에서 10일 4명, 11일 1명이 얀센 백신 접종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얀센 백신은 1바이알(병)을 5명에게 나눠 투약해야하지만, 병원 의료진은 1병을 1명에게 모두 투약한 것으로 파악됐다.

부안군보건소 관계자는 "병원 직원이 1병에 든 백신을 1명에게 전부 투여한 것으로 보인다"며 "백신 예방 접종 지침을 관내 병원에 다시 한번 전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전북도 관계자도 "백신이 과다 투여된 5명을 철저하게 관찰하고, 재발하지 않도록 백신접종 의료기관 종사자들에게 주지 시키겠다"고 밝혔다.

war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