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스1

이준석, '사무총장 내정' 한기호에 "군인 출신 가장 공명정대할 것"

유새슬 기자 입력 2021. 06. 16. 19:29

기사 도구 모음

국민의힘 차기 사무총장과 정책위의장에 각각 내정된 한기호·김도읍 의원은 16일 "정권교체와 대한민국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입을 모았다.

정책위의장에 내정된 검사 출신 김도읍 의원(3선, 부산 북강서을)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임명된다면 제가 가진 모든 경험과 노하우를 쏟아부어 대선 승리를 위한 밀알이 되겠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기호 "대의 위해 수락"..김도읍 "대선 승리 밀알 될것"
군인출신 사무총장-율사출신 정책위의장 조합
한기호 국민의힘 사무총장 내정자/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유새슬 기자 = 국민의힘 차기 사무총장과 정책위의장에 각각 내정된 한기호·김도읍 의원은 16일 "정권교체와 대한민국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입을 모았다.

육군 중장 출신인 한기호 의원(3선, 강원 춘천·철원·화천·양구을)은 이날 뉴스1과의 통화에서 "대한민국을 위해서, 대의를 위해서 열심히 일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 의원은 앞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여의도에서 비공개 면담을 가졌다. 한 의원은 이 대표에게 "군인 출신이고 정치도 잘 모르는데 왜 군인 출신에게 사무총장을 시키려고 하느냐"고 물었고, 이 대표는 "군인 출신이라서 가장 공명정대할 것 같다"고 답했다고 한다.

한 의원은 통화에서 "욕심부린 적도 없고 꿈에도 생각을 안했었다"며 "(내년에) 대선과 지선이 있는 시기에 부담된다"라고 말했다.

김도읍 국민의힘 정책위의장 내정자/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정책위의장에 내정된 검사 출신 김도읍 의원(3선, 부산 북강서을)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임명된다면 제가 가진 모든 경험과 노하우를 쏟아부어 대선 승리를 위한 밀알이 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당 대표와 원내대표는 물론 당 구성원 모두와 소통하고 협의해 당 정책과 대선 공약을 만들어 내겠다"며 "개인보다 당과 나라의 미래, 국익과 민생을 최우선적으로 생각하며 정책위의장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다만 두 의원은 아직 내정단계일 뿐 최종 임명까지는 남은 절차들이 있어 조심스럽다고 했다. 사무총장에 내정된 한 의원은 오는 17일 최고위원회의 의결을 거쳐야 하며, 정책위의장에 내정된 김 의원은 18일 의원총회에서 추인받아야 최종 임명된다.

yooss@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