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파이낸셜뉴스

갤럭시탭S7 FE 23일 출시.. 69만9600원부터

이보미 입력 2021. 07. 18. 17:49

기사 도구 모음

삼성전자가 갤럭시 태블릿 제품중 첫 팬에디션(FE) 모델인 '갤럭시 탭 S7 FE(Fan Edition)'를 국내에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탭S7 FE'은 롱텀에벌루션(LTE) 버전과 5세대(5G) 이동통신 등 2가지 버전으로 19일 사전예약을 시작하고 23일 정식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갤럭시탭S7 FE LTE는 저장용량 64GB 모델과 128GB 모델로 출시되며 각각 69만9600원, 77만원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갤럭시 탭 S7 FE' 미스틱 블랙 색상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갤럭시 태블릿 제품중 첫 팬에디션(FE) 모델인 '갤럭시 탭 S7 FE(Fan Edition)'를 국내에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탭S7 FE'은 롱텀에벌루션(LTE) 버전과 5세대(5G) 이동통신 등 2가지 버전으로 19일 사전예약을 시작하고 23일 정식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갤럭시 FE(팬 에디션)은 플래그십 제품의 특징은 이어받되 가격을 낮춰 접근성을 높인 제품을 말한다. 갤럭시탭S7 FE는 '갤럭시 탭 S7+'와 동일한 12.4형의 대화면과 대용량 배터리 등 선호 기능은 유지하면서 디스플레이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AP) 등 일부 기능은 낮췄다. S펜은 고무재질의 펜촉으로 화면에 보다 세밀한 필기가 가능하다. 삼성 노트에서는 S펜으로 작성한 손글씨를 텍스트로 바로 변환할 수 있다.

펜업(PENUP), 클립 스튜디오 페인트(Clip Studio paint), 캔바(Canva), 트쉘프(Noteshelf) 등도 '갤럭시 탭 S7·S7+'와 동일하게 지원한다.

다만 디스플레이는 갤럭시탭S7 플러스에 적용된 AMOLED가 아닌 초박막 액정표시장치(TFT LCD)를 탑재했다. 화면 주사율은 60Hz다. 4GB ·6GB램/64GB·128GB 저장용량을 갖췄으며, 1만90mAh 배터리를 장착했다. 무게는 608g으로 11형 S7(498g)이나 12.9형 5G 갤럭시탭S7플러스(575g)보다 무겁다.

출고가는 지난 4월 출시된 갤럭시탭S7 플러스(미스틱 네이비 LTE 기준 139만9200원)의 절반 수준이다. 갤럭시탭S7 FE LTE는 저장용량 64GB 모델과 128GB 모델로 출시되며 각각 69만9600원, 77만원이다. 5G 버전은 128GB 단일 모델로 84만400원에 판매된다.

'갤럭시 탭 S7 FE'도 갤럭시 기기간 연결성도 강화했다. 스마트폰이나 노트북에서 작업하던 내용을 태블릿에서 계속 이어 작업이 가능하다. 노트북으로 작업할때 세컨 스크린 기능을 활용하면, 연결선 없이 듀얼 모니터로 활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23일 출시에 앞서 19일부터 21일까지 삼성닷컴과 네이버, 11번가, G마켓, 위메프 등 오픈마켓 및 일부 오프라인 매장에서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