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정책브리핑

QR체크인을 활용한 코로나19 예방접종 증명 방법은?

입력 2021. 07. 21. 11:05

기사 도구 모음

"QR코드 전자출입기록으로 백신증명이 가능합니다" ◆ QR코드 전자출입기록으로 간편하게 코로나19 예방접종 증명 다중이용시설 출입 시 예방접종 증명을 전자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네이버·카카오·통신 3사 인증(PASS) 및 토스 앱의 구체적인 사용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QR코드 부탁드릴게요" ◆ 통합 QR체크인(QR X COOV) 발급 및 사용안내 QR체크인 화면에서 개인정보수집동의, 핸드폰 인증 단계를 거쳐 전자예방접종증명서가 포함된 통합 QR을 발급, 예방접종 정보를 화면 메시지와 음성으로 확인 가능 ◆ 질병관리청 X 네이버 사용방법 [네이버 사용방법] • 앱 설치 or 업데이트 - 최신 버전의 네이버앱이 아닌 경우 안드로이드 폰은 구글플레이로, 아이폰은 애플 앱스토어로 연결됩니다.

• 네이버 앱 실행 & 흔들기(QR체크인) - 백신 미접종자는 QR체크인을 이용하고, 접종자는 '접종 정보 불러오기'를 누르면 접종 여부가 확인된 QR코드로 변경됩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QR코드 전자출입기록으로 백신증명이 가능합니다”

◆ QR코드 전자출입기록으로 간편하게 코로나19 예방접종 증명
다중이용시설 출입 시 예방접종 증명을 전자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네이버·카카오·통신 3사 인증(PASS) 및 토스 앱의 구체적인 사용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QR코드 부탁드릴게요”

◆ 통합 QR체크인(QR X COOV) 발급 및 사용안내
QR체크인 화면에서 개인정보수집동의, 핸드폰 인증 단계를 거쳐 전자예방접종증명서가 포함된 통합 QR을 발급, 예방접종 정보를 화면 메시지와 음성으로 확인 가능

◆ 질병관리청 X 네이버 사용방법
[네이버 사용방법]
• 앱 설치 or 업데이트 - 최신 버전의 네이버앱이 아닌 경우 안드로이드 폰은 구글플레이로, 아이폰은 애플 앱스토어로 연결됩니다.

• 네이버 앱 실행 & 흔들기(QR체크인) - 백신 미접종자는 QR체크인을 이용하고, 접종자는 ‘접종 정보 불러오기’를 누르면 접종 여부가 확인된 QR코드로 변경됩니다.

• 약관동의(QR체크인 & 접종증명) - 백신접종 정보를 불러오기 전에, 이용자의 스마트폰 내에만 저장되는 접종정보 수집/제공 약관에 동의합니다.

• QR x COOV 인증 - 백신 접종여부 확인이 가능한, QR x COOV(큐알쿠브)가 생성됩니다. (2차 접종시 정보 갱신을 해주세요)

◆ 질병관리청 X 카카오 사용방법
[카카오톡 사용방법]
• 카카오톡 더보기탭 상단의 OR체크인 클릭 - 카카오톡 앱의 더보기탭(…)에서 상단의 QR체크인을 누릅니다.

• “접종 정보 불러오기” 클릭 - 백신 미접종자는 QR 체크인을 이용하고, 접종자는 ‘접종 정보 불러오기’를 누르면 접종 여부가 확인된 QR코드로 변경됩니다.

• 개인정보 수집/제공 약관 동의 - 백신접종 정보를 불러오기 전에, 이용자의 스마트폰 내에만 저장되는 접종정보 수집/제공 약관에 동의합니다.

• 접종정보가 담긴 QR x COOV 발급 완료 - 백신 접종여부 확인이 가능한, QR x COOV(큐알쿠브)가 생성됩니다. (2차 접종시 정보 갱신을 해주세요)

** 최신 버전의 카카오톡이 아닌 경우, 업데이트로 연결. 안드로이드 폰은 구글플레이로, 아이폰은 애플 앱스토어로 연결됩니다.

◆ 앱 업데이트 방법
- 네이버·카카오·토스 및 KT 인증(PASS) 앱은 업데이트를 해야 통합 QR코드 발급 가능
- SKT, LG의 인증(PASS) 앱의 경우, 앱 실행 시 자동으로 업데이트 되어 발급
- [시설 관리자] 단말기의 전자출입 명부(KI-PASS) 앱 실행 시 업데이트 절차대로 업데이트 실행
- [시설 관리자] 기존 전자출입 명부 사용방법과 동일(다중이용시설 내에서 해당 앱 내 인증 카메라 기능 활용)

copyrightⓒ korea.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연재
    더보기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