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한겨레

'코로나 지옥' 인도, 희생의 대가는 '항체'였다

최현준 입력 2021. 07. 21. 15:26 수정 2021. 07. 22. 23:26

기사 도구 모음

예방 접종을 하지 않은 인도 국민 5명 중 3명이 코로나19 항체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현지시각) <힌두스탄 타임스> 등 보도를 보면, 이날 인도 의학연구협회(ICMR)는 코로나19 백신을 맞지 않은 인도인 62.3%가 코로나19 항체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인도인들 상당수가 본인도 모르게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노출돼 항체가 생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코로나19 세계 대유행]미접종 5명 중 3명 보유..전체로는 3분의2
부지불식간 바이러스 노출돼 항체 생긴 듯
21일 인도 펀자부주 암리차르의 한 사원에 이슬람 축제인 에이드 알-아다를 맞아 무슬림들이 기도를 하고 있다. 암리차르/AFP 연합뉴스

예방 접종을 하지 않은 인도 국민 5명 중 3명이 코로나19 항체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현지시각) <힌두스탄 타임스> 등 보도를 보면, 이날 인도 의학연구협회(ICMR)는 코로나19 백신을 맞지 않은 인도인 62.3%가 코로나19 항체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인도인들 상당수가 본인도 모르게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노출돼 항체가 생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번 연구는 인도 21개주 70곳에서 2만8975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이 가운데 1만2607명이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상태였고, 1차 접종자는 5038명, 2차 접종까지 마친 사람은 2631명이었다.

미접종자 중 항체를 보유한 이는 62.3%였고, 1차 접종자는 81%, 2차 접종자는 89.8%가 항체를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적으로는 67.6%로, 인도인 3명 중 2명이 항체를 보유하고 있었다. 이는 지난 1월 조사 때의 24.1%보다 3배 가까이 늘어난 것이다.

현재 인도의 백신 접종률 22%에 견주면, 실제 항체 보유자는 이보다 훨씬 많았다. 미 존스홉킨스대의 코로나19 통계를 보면, 이날 기준 인도의 전체 확진자 수는 3117만명으로 미국에 이어 2위였고, 사망자는 41만4천명으로 미국, 브라질에 이어 3위였다. 인도 인구는 14억명에 이른다.

일부 전문가들은 새로운 변이 출현 등 변수가 없는 한 인도에서 또다시 코로나19 대유행 사태가 일어날 가능성이 작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으로 해석했다. 하지만 한 정부 전문가는 “중요한 것은 아직 4억여 명은 항체가 없다는 뜻”이라며 “유행병은 아직 끝나지 않았고 제2의 유행은 아직 계속되고 있다”고 말했다고 <힌두스탄 타임스>는 전했다.

한편, 인도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가 공식 집계된 것보다 10배 이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글로벌개발센터(CGD)는 자체 분석모델을 토대로 조사한 결과 지난해 코로나19 발생 이후 지난달까지 인도인 340만~470만명이 코로나19로 사망한 것으로 추산했다. 인도 정부가 집계한 공식 사망자 41만4천만명보다 10배 정도 많다.

최현준 기자 haojune@hani.co.kr

ⓒ 한겨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