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이준석, 암 투병 천안함 유족 별세 눈물로 애도

박경준 입력 2021. 07. 22. 19:37

기사 도구 모음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22일 천안함 폭침 희생자인 고(故) 정종율 상사의 부인 정경옥 씨가 암 투병 끝에 별세한 소식이 전해지자 빈소를 찾아 조의를 표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인천시 동구 청기와장례식장을 방문, 유족을 만나 "지금까지 보탬이 되려고 노력했으나 미진한 부분이 많았다"면서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지 못해 반성한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尹도 조문..유승민 "정부가 '北 소행 분명하다' 하면 응어리 풀릴 것"
천안함 폭침 희생자 부인 빈소 찾은 이준석 (인천=연합뉴스) 김상연 기자 = 천안함 폭침 희생자인 고(故) 정종율 상사의 부인 정경옥씨가 암 투병 끝에 별세한 소식이 알려진 22일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인천시 동구 청기와장례식장을 찾아 유족을 위로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7.22 goodluck@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22일 천안함 폭침 희생자인 고(故) 정종율 상사의 부인 정경옥 씨가 암 투병 끝에 별세한 소식이 전해지자 빈소를 찾아 조의를 표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인천시 동구 청기와장례식장을 방문, 유족을 만나 "지금까지 보탬이 되려고 노력했으나 미진한 부분이 많았다"면서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지 못해 반성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유일한 유족인 정 씨의 아들 정모 군에게 "공부하고 힘들 텐데 이런 일까지 겪게 돼 (안타깝다)"라며 "많은 분이 응원하고 있으니 (유족 예우 등) 잘못된 부분이 있으면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에 유가족은 "잊지 않아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눈물을 비친 이 대표는 "우리가 아버님한테 빚을 졌기 때문에"라며 "하고 싶은 일이 있을 때 많은 분이 열과 성을 다해 (도울 수 있게 하겠다)"라고 했다.

천안함 폭침 희생자 유족 위로하는 윤석열 (인천=연합뉴스) 김상연 기자 = 천안함 폭침 희생자인 고(故) 정종율 상사의 부인 정경옥씨가 암 투병 끝에 별세한 소식이 알려진 22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인천시 동구 청기와장례식장을 찾아 고인의 아들 정모군을 위로하고 있다. 2021.7.22 goodluck@yna.co.kr

야권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도 장례식장을 찾았다.

윤 전 총장은 코로나19 방역 조치로 빈소에는 입장하지 않았고, 장례식장 1층에서 유족들을 만나 유족들을 위로했다.

국민의힘 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도 빈소를 방문했다.

유 전 의원은 유족들을 만난 뒤 기자들에게 "홀로 남은 아들이 성장해가는 데 국민께서 사랑과 관심을 많이 보내주셨으면 감사하겠다"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천안함 사태에 대한 정부의 미온적 태도가 있다'는 지적에 "유가족이 가슴 아파하는 부분이 천안함 음모론"이라며 "'북한의 소행이 분명하다'라는 점을 분명히 밝혀주면 이분들 응어리가 많이 풀릴 것"이라고 강조했다.

kjpark@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