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뉴시스

40년간 냉동된 고(故) 다이애나비 결혼식 케이크 경매에

이혜원 입력 2021. 07. 29. 23:50

기사 도구 모음

'세기의 결혼식'으로 불리는 영국 찰스 왕세자와 고(故) 다이애나비의 결혼식 케이크 조각이 경매에 나온다.

29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영국 도미닉 윈터 경매사는 냉동 상태의 찰스 왕세자와 다이애나비 결혼식 케이크 한 조각을 경매에 출품한다고 밝혔다.

1981년 7월29일 결혼식에 사용됐던 케이크 23조각 중 하나로, 마지팬 바탕에 금색·빨간색·파란색·은색 설탕으로 장식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3조각 중 하나..추정가 최고 80만원
[런던=AP/뉴시스] 도미닉 윈터 경매사에 출품될 예정인 영국 찰스 왕세자와 고(故) 다이애나비 결혼식 케이크 조각. 사진은 도미닉 윈터 경매사 제공. 2021.07.29.


[서울=뉴시스] 이혜원 기자 = '세기의 결혼식'으로 불리는 영국 찰스 왕세자와 고(故) 다이애나비의 결혼식 케이크 조각이 경매에 나온다.

29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영국 도미닉 윈터 경매사는 냉동 상태의 찰스 왕세자와 다이애나비 결혼식 케이크 한 조각을 경매에 출품한다고 밝혔다.

1981년 7월29일 결혼식에 사용됐던 케이크 23조각 중 하나로, 마지팬 바탕에 금색·빨간색·파란색·은색 설탕으로 장식됐다.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어머니인 엘리자베스 왕대비 가문의 모이라 스미스가 받았던 것으로, 스미스는 케이크를 꽃무늬 상자에 담아 냉동 보관해왔다.

이후 스미스의 가족들은 2008년 케이크를 한 수집가에게 팔았으며, 13년만에 다시 경매에 나오게 됐다.

추정가는 300~500파운드(48만~80만원)로, 결혼식 세부사항이 담긴 책자 등도 함께 판매된다.

크리스 앨버리 도미닉 윈터 경매인 및 수석 감정평가사는 "처음 팔렸을 때와 같이 보관 상태는 좋지만, 먹진 마세요"라고 소개했다.

경매는 다음달 11일 진행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hey1@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