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이데일리

바로고-닥터나우, 처방 약 배달서비스 인프라 확장 협약

김범준 입력 2021. 08. 04. 09:18

기사 도구 모음

바로고는 닥터나우와 '딜리버리 인프라 확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는 닥터나우 앱을 통해 비대면 진료를 본 환자들에게 처방 약 배달 서비스를 제공한다.

닥터나우 앱을 통해 비대면 진료를 본 환자들은 약 수령 희망 주소지와 가장 가까운 제휴 약국에서 약사의 판단에 따라 처방된 약을 배달로 받아볼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김범준 기자] 바로고는 닥터나우와 ‘딜리버리 인프라 확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김희종(왼쪽) 바로고 CBO와 임경호 닥터나우 COO가 양사간 ‘딜리버리 인프라 확장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는 닥터나우 앱을 통해 비대면 진료를 본 환자들에게 처방 약 배달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서울·경기 등 수도권 지역 내 닥터나우 제휴 약국에 배달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추후 서비스 제공 가능 지역을 전국으로 확장할 예정이다.

닥터나우는 비대면 진료, 처방전 원격전송, 처방 약 배달까지 비대면 진료의 전 과정을 지원하는 플랫폼이다. 닥터나우 앱을 통해 비대면 진료를 본 환자들은 약 수령 희망 주소지와 가장 가까운 제휴 약국에서 약사의 판단에 따라 처방된 약을 배달로 받아볼 수 있다.

바로고 관계자는 “닥터나우를 통해 비대면 진료를 보는 환자분들이 신뢰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범준 (yolo@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