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서울경제

[영상] 아이폰12 광고 '욱일기' 논란에..애플은 슬쩍 가렸다

김민혁 기자 입력 2021. 08. 04. 11:40

기사 도구 모음

애플 공식 광고 영상에 일본 군국주의의 상징인 '욱일기'와 흡사한 디자인이 등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이 영상은 'iPhone 12 - Cook'이란 광고로 지난 3월 애플이 공식 유튜브 채널에 개시했다.

이 광고는 유튜브 콘텐츠의 전후 광고영상(인스트림)으로 삽입되고 있다.

이 같은 논란을 의식한 듯 애플은 국내에 송출되는 광고에서 해당 장면을 '블러(흐림)' 처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경제 짤롱뉴스]
/유튜브 캡처
[서울경제]

애플 공식 광고 영상에 일본 군국주의의 상징인 ‘욱일기’와 흡사한 디자인이 등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이 영상은 'iPhone 12 - Cook'이란 광고로 지난 3월 애플이 공식 유튜브 채널에 개시했다. 해당 영상은 아이폰12의 내구도를 홍보하기 위해 제작된 것으로 서양 남성이 요리하는 장면이 주를 이룬다.

/유튜브 캡처

해당 영상을 보면 한 남성이 요리하며 아이폰을 거칠게 다룬다. 도마 위에 올려놓고 바로 옆에서 칼질을 하는것 뿐만 아니라 후추 그라인더가 아이폰 위로 떨어지거나, 실수로 싱크대 위로 떨어지는 모습도 연출된다. 문제가 되는 부분은 남성이 사용하는 냄비가 등장할 때로, 영상 속 냄비 문양이 욱일기와 흡사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 광고는 유튜브 콘텐츠의 전후 광고영상(인스트림)으로 삽입되고 있다.

이 같은 논란을 의식한 듯 애플은 국내에 송출되는 광고에서 해당 장면을 ‘블러(흐림)’ 처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애플 공식 유튜브의 ‘동영상’ 목록에서는 해당 광고를 찾아볼 수 없다. 해당 광고가 ‘일부 공개’ 처리됐기 때문이다. 댓글 사용도 중지시켜 놓은 상태다. 애플과 애플코리아는 이 문제에 대해 공식적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한편, 애플은 아이폰12의 역대급 흥행에 힘입어 올해 2분기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6% 늘었다. 애플의 매출이 크게 늘어난 것은 지난해 하반기 출시한 아이폰12가 이달 들어 글로벌 누적 판매량 1억대를 돌파하는 등 아이폰 판매 호조 영향이 컸다. 아이폰 판매액은 395억7,000만달러(약 46조원)로 전년 동기 대비 49.8%나 증가했다. 월가의 추정치는 340억달러였다.

김민혁 기자 minegi@sedaily.com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