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포츠서울

'두 번째 남편' 사랑X욕망으로 뒤엉킨 인물관계도 공개..9일 첫 방송

안은재 입력 2021. 08. 04. 11:43

기사 도구 모음

MBC '두 번째 남편'의 인물관계도가 공개됐다.

오는 8월 9일(월) 오후 7시 5분에 첫 방송하는 새 일일극 MBC '두 번째 남편'은 멈출 수 없는 욕망이 빚은 비극으로 억울하게 가족을 잃은 한 여인이 엇갈린 운명과 사랑 속에서 복수에 나서게 되는 격정 로맨스 드라마.

그런 가운데 '두 번째 남편'의 인물관계도가 공개돼 관심을 모은다.

한편, MBC 새 일일극 '두 번째 남편'은 8월 9일 오후 7시 5분 첫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MBC ‘두 번째 남편’의 인물관계도가 공개됐다. 사랑과 욕망으로 뒤엉킨 인물들의 관계가 본 방송에 대한 흥미를 높였다.

오는 8월 9일(월) 오후 7시 5분에 첫 방송하는 새 일일극 MBC ‘두 번째 남편’은 멈출 수 없는 욕망이 빚은 비극으로 억울하게 가족을 잃은 한 여인이 엇갈린 운명과 사랑 속에서 복수에 나서게 되는 격정 로맨스 드라마. ‘최고의 연인’, ‘빛나는 로맨스’ 등을 집필한 서현주 작가가 대본을 맡은 가운데 엄현경, 차서원, 오승아, 한기웅의 출연한다.

그런 가운데 ‘두 번째 남편’의 인물관계도가 공개돼 관심을 모은다. 봉선화(엄현경 분), 윤재민(차서원 분), 윤재경(오승아 분), 문상혁(한기웅 분)을 중심으로 얽히고 설킨 애정라인부터 가족 구성까지 인물들의 관계가 일목요연하게 담겼다.

먼저 봉선화, 윤재민, 윤재경, 문상혁의 격정적인 사각 로맨스가 예고돼 흥미를 유발한다. 봉선화와 문상혁이 사실혼 관계로 이어져있는 가운데, 문상혁과 윤재경은 전략적 사랑으로 연결돼 있다. 문상혁은 출세를 위해 대국그룹 회장의 딸인 윤재경의 손을 잡으며 봉선화와 가족을 버리고 마는 비정한 첫 남편. 특히 문상혁의 선택으로 인해 이들의 삶에 큰 파란이 들이닥치기 시작한다.

이와 함께 봉선화와 새로운 사랑으로 연결된 두 번째 남편 윤재민도 눈길을 끈다. 무엇보다 윤재민은 봉선화에게서 첫 번째 남편을 빼앗아간 윤재경과 이복남매 관계로 얽히고 설킨 네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그려질지 관심을 높인다.

그런가 하면 윤재경은 대국그룹 회장 윤대국(정성모 분)과 룸살롱 마담 출신의 친모 박행실(김성희 분)의 사이에서 태어났다. 이로 인한 열등감을 극복하기 위해, 대국그룹을 차지하고자하는 야망을 키워나가는 바. 뜨거운 욕망으로 뒤엉키기 시작한 이들의 관계가 극의 중심을 이루며 긴장감을 예고했다.

한편 봉선화에게는 유일한 가족인 친할머니 한곱분(성병숙 분)이 존재한다. 한곱분은 돌도 되기 전에 부모를 잃은 봉선화와 세상에 둘도 없는 애틋한 조손 케미를 뿜어낼 예정이다. 이에 더해 봉선화의 곁에는 가족처럼 지내는 한옥 베이커리 식구들이 있다. 정복순(김희정 분)은 백혈병으로 떠난 친딸과 단짝이었던 봉선화를 딸처럼 여기는 인물로, 색다른 모녀 케미를 예고한다. 동시에 정복순의 아들인 배서준(신우겸 분)은 봉선화를 남몰래 짝사랑하며 키다리아저씨 면모로 설렘을 자아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뿐만 아니라 한옥 베이커리의 주인장 배달봉(이호성 분)을 비롯해 문상혁의 가족인 양말자(최지연 분), 문상미(천이슬 분)과 양말자의 친구 옥경이(이칸희 분) 등 주변 인물들이 극을 한층 풍성하게 채운다.

한편, MBC 새 일일극 ‘두 번째 남편’은 8월 9일 오후 7시 5분 첫 방송된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 | MBC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