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하이닥

고혈압 환자가 꼭 채워야 하는 영양소는?..약사가 답했다

이민지 입력 2021. 09. 15. 16:16

기사 도구 모음

건강을 위협하는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식습관 개선 및 자신에게 맞는 운동을 병행해야 한다.

이와 함께 적절한 치료제를 복용하는 것도 꼭 필요한 과정이다.

이렇게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 먹는 치료제가 우리 몸속 필요한 영양소를 고갈할 수 있다고 하는데...고혈압 치료제를 장기간 복용할 경우, 몸속 영양소 부족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 과연 사실일까? 이에 대해 오정석 약사가 고혈압 환자가 채워야 하는 영양소에 대해 자세히 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건강을 위협하는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식습관 개선 및 자신에게 맞는 운동을 병행해야 한다. 이와 함께 적절한 치료제를 복용하는 것도 꼭 필요한 과정이다. 이렇게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 먹는 치료제가 우리 몸속 필요한 영양소를 고갈할 수 있다고 하는데...고혈압 치료제를 장기간 복용할 경우, 몸속 영양소 부족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 과연 사실일까? 이에 대해 오정석 약사가 고혈압 환자가 채워야 하는 영양소에 대해 자세히 답했다.



고혈압은 따로 증상이 없지만, 그대로 방치하면 심장과 뇌 등 여러 장기를 병들게 한다. 그렇기 때문에 미리 확인하는 과정을 통해 ‘침묵의 살인자’인 고혈압을 제때 치료해야 한다. 만약 혈압이 높다고 진단되면 정상 수치를 유지하기 위해 고혈압 치료제를 복용하게 된다. 하지만, 이러한 약물을 장기간 복용할 경우, 영양소 결핍이 생길 수 있어서 주의가 필요하다. 이에 오정석 약사는 혈압약을 복용하는 환자는 비타민 B와 C, D 그리고 마그네슘과 아연을 챙겨 먹어야 한다고 말했다.

대표적인 혈압약 중에는 칼슘채널차단제(Calcium Channel Blockers)가 있다. 많은 환자가 이 약으로 혈압을 조절하고 있는데, 오래 복용하여 생기는 영양소 고갈의 문제는 어떻게 해결해야 할까?

◆ 고혈압 약, 오래 복용하면 영양소가 고갈된다?

우리 몸의 혈관은 수축과 이완을 반복하면서 혈액을 온몸에 운반하는데, 이때 칼슘은 혈관을 수축하는 작용을 한다. 하지만, 혈압이 높은 사람의 경우에는 혈관의 수축이 강해지면서 결국 혈관이 좁아지게 된다. 이때 혈압은 정상 수치보다 더욱 상승할 수 있는데, 이 경우에 칼슘채널차단제라는 약을 복용하게 된다. 이렇게 혈관 속으로 칼슘이 들어가지 못하게 막는 약을 통해 혈관을 이완시키고 정상 혈압을 유지하게 만드는 것이다. 하지만, 이때 비타민 D의 고갈이 생길 수 있다는 사실을 유념해야 한다고 오정석 약사가 언급했다.

더불어, 히드로클로로티아지드(Hydrochlorothiazide)는 이뇨제 약물로, 정상 혈압을 유지하기 위해 혈압약에 포함되는 성분이다. 이는 나트륨의 재흡수를 막아 혈압을 낮추어 정상 수치를 유지하기 위해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약의 이뇨작용으로 대표적인 수용성 비타민인 비타민 B와 C 그리고 마그네슘, 아연을 소변으로 배출시키는 특징이 있다. 이로 인해 오정석 약사는 성분의 고갈을 막기 위해 따로 영양제를 챙겨 먹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비타민 B1은 세포가 에너지를 만드는 데 필요하며, 우리 몸에 부족할 경우 피로감을 느끼게 할 수 있다. 더불어, 이 영양소가 심각하게 부족한 경우에는 부정맥이 생길 가능성이 있어 매우 주의해야 한다고 오정석 약사가 말했다. 이러한 문제에 마그네슘은 그 자체로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렇게 혈관의 탄력성 유지에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성분이 바로 무기질이다. 마그네슘이 혈관 내 평활근에 작용할 경우, 근육층을 이완시키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처럼 혈관이 이완되면서 혈관이 확장되고, 혈압이 떨어지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오정석 약사는 자신이 먹는 혈압약이 어떤 계열의 약인지 잘 알고 있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건강을 위해서는 정상 혈압을 유지하는 것뿐만 아니라 영양소를 따로 채워주는 과정도 필요하다고 오정석 약사가 말했다.

도움말 = 오정석 약사

이민지 하이닥 건강의학기자 hidoceditor@mcircle.biz

건강을 위한 첫걸음 - 하이닥 ⓒ ㈜엠서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