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MBC

SLBM 발사 2시간 전..北 동해로 탄도미사일 2기 발사

김재경 입력 2021. 09. 15. 19:52 수정 2021. 09. 15. 20:03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데스크] ◀ 앵커 ▶

우리 군이 SLBM을 발사하기 두 시간 전, 북한은 동해 상으로 탄도 미사일 두 발을 발사했습니다.

지난 3월에 쏘아 올린 단거리 탄도 미사일을 개량하기 위한 시험 발사로 보이는데요.

이 내용은 김재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

북한이 단거리 탄도 미사일을 발사한 건 오늘 오후 12시 34분.

우리 군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 SLBM 발사시험이 성공하기 약 2시간 전입니다.

평안남도 양덕 일대에서 5분 간격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 2기는 동해상으로 800km를 날아갔고 고도는 60km였습니다.

지난 3월 발사했던 탄도 미사일 비행거리 600km보다 200km 늘어난 수치입니다.

이번 미사일은 북한이 지난 3월에 쐈던 이스칸데르 개량형인 KN-23과 동일하며, 사거리를 늘리고 정밀도를 높인 것으로 추정됩니다.

[김동엽/북한대학원대학교 교수] "지난 3월에 발사한 실험 결과에 따라 그 데이터를 기반으로 조금 더 수정, 보완하는 작업을 통해서 시험발사가 이뤄졌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는거죠."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건 올해 들어 다섯 번째, 오늘 같은 탄도미사일은 지난 3월 25일 이후 두 번째입니다.

지난 11일과 12일 발사한 순항미사일과 달리 오늘 발사한 탄도미사일은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 대상.

당장 일본은 자신들의 배타적 경제수역 밖에 미사일이 낙하한 것으로 추정된다면서도, 북한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스가/일본 총리] "올해 3월 25일 이후 약 6개월만의 탄도 미사일 발사는 일본과 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위협하는 것으로 부당한 것입니다."

청와대는 국가안전보장회의를 긴급 소집해 북한의 미사일 도발에 우려를 표명하고 미국 등 관련국과 발사 배경 등을 정밀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MBC뉴스 김재경입니다.

영상편집 : 최승호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영상편집 : 최승호

김재경 기자 (samana80@mbc.co.kr)

기사 원문 - https://imnews.imbc.com/replay/2021/nwdesk/article/6301040_34936.html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