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1

남양유업, 추석 앞두고 협력사 거래대금 92억원 조기지급

황덕현 기자 입력 2021. 09. 16. 09:43

기사 도구 모음

남양유업이 추석 명절 연휴를 앞두고 협력사 거래대금 92억원을 조기 지급했다고 16일 밝혔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 협력사 간의 동반 성장과 건전하고 따뜻한 명절 문화 조성하겠다는 취지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 믿고 함께해 준 많은 협력사와 대리점주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이라며 "앞으로도 그 믿음에 보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 강남구 남양유업 본사 모습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남양유업이 추석 명절 연휴를 앞두고 협력사 거래대금 92억원을 조기 지급했다고 16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많은 협력사가 자금 운용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따른 결정이다.

명절 연휴 간 금품 및 선물 금지 등의 내용을 담은 '클린 명절 캠페인'도 시행한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 협력사 간의 동반 성장과 건전하고 따뜻한 명절 문화 조성하겠다는 취지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 믿고 함께해 준 많은 협력사와 대리점주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이라며 "앞으로도 그 믿음에 보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ace@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