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데일리안

비에이피 방용국, 1인 기획사 설립..솔로 활동 예고

박정선 입력 2021. 09. 16. 09:46

기사 도구 모음

그룹 비에이피(B.A.P) 출신 싱어송라이터 방용국이 1인 기획사 '콘센트'(CONSENT)를 설립했다.

방용국은 15일 개인 SNS 계정을 통해 1인 기획사 콘센트 설립 소식을 알리며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예고했다.

방용국은 언더그라운드 힙합 씬에서 음악 활동을 시작, 지난 2011년 솔로곡 '아이 리멤버'(I Remember)로 데뷔한 후 아이돌 그룹 비에이피의 리더이자 메인 래퍼, 프로듀서로 활약해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획사 명은 '콘센트'

그룹 비에이피(B.A.P) 출신 싱어송라이터 방용국이 1인 기획사 ‘콘센트’(CONSENT)를 설립했다.

ⓒ콘센트

방용국은 15일 개인 SNS 계정을 통해 1인 기획사 콘센트 설립 소식을 알리며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예고했다.


방용국은 언더그라운드 힙합 씬에서 음악 활동을 시작, 지난 2011년 솔로곡 ‘아이 리멤버’(I Remember)로 데뷔한 후 아이돌 그룹 비에이피의 리더이자 메인 래퍼, 프로듀서로 활약해왔다.


2019년 첫 솔로 정규 앨범 ‘방용국’(BANGYONGGUK)을 발표한 방용국은 5개국 유럽투어를 성공리에 마치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글로벌 시장에서의 가능성을 보였을 뿐만 아니라 에세이집을 발간하며 작가로서의 역량을 입증했다.


또한 직접 기획·제작한 다큐멘터리 영화 ‘숨’을 공개한 방용국은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의 오픈시네마 상영작으로 선정되는 등 아이돌 그룹 출신 뮤지션으로서 최초로 정통 다큐멘터리 작품을 선보이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특히 방용국은 비에이피 앨범을 통해 보여준 탁월한 프로듀싱 능력과 작가로서의 다양한 커리어를 바탕으로 지난 6월 데뷔한 신인 보이 그룹 저스트비(JUST B) 앨범을 프로듀싱, 성공적인 데뷔를 이끌기도 했다.


지난 5월 소집해제 후 직접 레이블을 설립한 방용국은 올 하반기 선보일 컴백 앨범과 다양한 국내외 활동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최근 글로벌 기업 워너뮤직그룹 산하의 음악 유통사 ‘에이디에이’(ADA)와 독점 유통 계약을 체결하며 워너뮤직코리아와 함께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콘센트 관계자는 “독보적인 음색과 음악적 색깔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다재다능한 아티스트 방용국의 새 앨범과 활동에 대해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하며 “이후 뮤지션으로의 커리어뿐만 아니라 모델, 연기까지 활동 영역을 넓힐 계획이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Copyrights ⓒ (주)데일리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