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데일리

한국투자증권, 김남구 회장 직접 채용설명회 참여.."학생들과 소통"

권효중 입력 2021. 09. 16. 18:08

기사 도구 모음

한국금융지주(071050) 자회사인 한국투자증권은 취업준비생과 최고경영자가 직접 만나는 채용설명회 문화를 올해도 이어갔다.

16일 한국투자증권 본사 강당에서 열린 채용설명회 'TALK ON 한투게더'에서 김남구 한국투자금융그룹 회장이 직접 학생들과 소통에 나섰다.

김남구 회장은 올해로 19년간 한 번도 빠짐없이 채용설명회장을 찾아 학생들과 소통해왔다.

이날 채용설명회 현장에는 사전 참가 신청한 학생 2896명 중 각 학교를 대표하는 49명이 참여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남구 회장, 19년째 채용설명회장서 학생들과 직접 소통
한국투자증권, 하반기 공개채용으로 100여명 내외 채용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한국금융지주(071050) 자회사인 한국투자증권은 취업준비생과 최고경영자가 직접 만나는 채용설명회 문화를 올해도 이어갔다.

김남구 한국투자금융그룹 회장이 16일 채용설명회를 통해 학생들과 소통에 나서고 있다. (사진=한국투자증권)
16일 한국투자증권 본사 강당에서 열린 채용설명회 ‘TALK ON 한투게더’에서 김남구 한국투자금융그룹 회장이 직접 학생들과 소통에 나섰다.

줌(Zoom) 화상회의와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동시 진행된 이번 채용설명회는 ‘우리의 꿈’을 주제로 한 김 회장의 강연으로 시작했다. 김 회장은 강연을 통해 “우리는 금융을 통해 사회에 이바지하려는 비전을 갖고 있다. 우리와 같은 꿈을 갖고 목표에 도전할 동반자를 찾는다”고 설명했다.

이어진 질의응답(Q&A)에서는 현장 참석자와 화상회의, 유튜브 온라인 댓글을 통해 접수된 학생들의 질의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만약 김 회장이 취준생이라면 어떤 역량을 키울 것인지를 묻는 질문에 “스펙도 좋지만 무엇보다 나의 인생이 어떤 방향으로 이어져왔는지, 또 앞으로 무엇을 하고 싶은지 되물으며 자기만의 인생 스토리를 정리해 볼 것”이라고 답했다.

김남구 회장은 올해로 19년간 한 번도 빠짐없이 채용설명회장을 찾아 학생들과 소통해왔다. 코로나19가 확산한 지난해부터는 학생들과의 만남을 이어가기 위해 온라인 설명회를 추진하는 등 각별한 인재 사랑을 이어오고 있다.

이날 채용설명회 현장에는 사전 참가 신청한 학생 2896명 중 각 학교를 대표하는 49명이 참여했다. 그리고 줌 화상회의 공간에도 선발된 49명의 학생이 자리했다. 현장 참여가 어려운 1800여명은 실시간으로 송출되는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참여했다.

한편 한국투자증권은 하반기 공개채용을 통해 100명 내외의 신입사원을 채용할 계획이다. 오는 28일 오후 5시까지 온라인으로 입사지원서를 제출하면, 이후 인공지능(AI) 직무역량평가와 2차례에 걸친 면접을 통해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권효중 (khjing@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