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파이낸셜뉴스

이마트24, 말레이시아 3·4호점 열고 확장 전략

최재성 입력 2021. 09. 16. 18:11

기사 도구 모음

이마트24가 말레이시아에 3·4호점을 연달아 오픈하며 영역 확장에 나섰다.

이마트24는 말레이시아 셀랑고르에 3호점을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이마트24는 말레이시아 오피스, 주택가 등 다양한 상권에서 매장을 운영하며 수집된 판매 데이터를 향후 확장 전략에 반영할 방침이다.

이마트24는 말레이시아에서 올해 말 10개점, 5년 내 300개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마트24가 말레이시아에 3·4호점을 연달아 오픈하며 영역 확장에 나섰다.

이마트24는 말레이시아 셀랑고르에 3호점을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이달 말에는 쿠알라룸푸르에 4호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 6월 쿠알라룸푸르에 1호점, 7월에 2호점을 각각 오픈한 이후 코로나19 상황을 지켜보다 본격적인 확장을 시작한 셈이다.

이마트24는 말레이시아 오피스, 주택가 등 다양한 상권에서 매장을 운영하며 수집된 판매 데이터를 향후 확장 전략에 반영할 방침이다.

현지 매장에선 한국의 편의점 간편식이 매출을 주도하고 있다. 컵밥, 떡볶이, 닭강정, 빙수, 삼각김밥 등 K-푸드 즉석 먹거리 매출이 전체 상품의 5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마트24 측은 "한국의 스트리트 푸드를 경험할 수 있도록 했는데 이 같은 전략이 맞아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이마트24는 말레이시아에서 올해 말 10개점, 5년 내 300개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인지도를 높이고, 말레이시아 대표 프리미엄 편의점으로 자리매김한다는 방침이다.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