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로피시엘 코리아

로에베, 브랜드 탄생 175주년 맞아 새로운 21FW '아마조나 백' 선보여

박주혜 로피시엘 입력 2021. 09. 16. 21:03

기사 도구 모음

스페인 대표 브랜드 로에베에서 브랜드의 탄생 175주년을 맞이해 아마조나 백을 새롭게 선보인다.

1975년, 여성들이 성평등한 사회로 도약하고 일터에서의 독립을 성취하던 때 처음 탄생한 아마조나 백은 독립적인 여성들을 위해 다방면으로 편리하게 사용이 가능하도록 제작됐다.

2021 F/W 런웨이 컬렉션에서 새롭게 선보인 아마조나 백은 구성, 비율, 자재 및 디테일 등이 현대적인 기준에 맞추어 재탄생 되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로에베

스페인 대표 브랜드 로에베에서 브랜드의 탄생 175주년을 맞이해 아마조나 백을 새롭게 선보인다.

1975년, 여성들이 성평등한 사회로 도약하고 일터에서의 독립을 성취하던 때 처음 탄생한 아마조나 백은 독립적인 여성들을 위해 다방면으로 편리하게 사용이 가능하도록 제작됐다. 넉넉한 사이즈와 탈 부착 및 길이 조절이 가능한 어깨 스트랩을 더해 실용성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2021 F/W 런웨이 컬렉션에서 새롭게 선보인 아마조나 백은 구성, 비율, 자재 및 디테일 등이 현대적인 기준에 맞추어 재탄생 되었다. 가방의 가로 폭(센티미터) 길이에 따라 19 스퀘어 백과 28 사이즈로 구성되며, 내부 패널 및 가죽 스트랩 안쪽에는 'LOEWE made in spain' 브랜딩이 골드 양각 처리되어 있다.

또한, 실제로 사용이 가능한 작은 사이즈의 자물쇠와 열쇠가 백에 함께 포함되어 있으며, 백 내부 미니 포켓에 열쇠 보관이 가능하다.

아마조나 백은 아보카도 그린, 블랙, 라군 블루, 라임 옐로, 밍크, 웜 데저트 등의 고급스러운 컬러가 부드러운 나파 송아지 가죽 백 전체에 적용되었다.

또 다른 스타일의 아마조나 백으로는 'L' 로고 네 개가 블렌디드 코튼 패브릭에 서로 교차하여 수놓아진 애너그램 자카드로 패브릭이 방수 처리가 되어 오염에 강하다. 애너그램 자카드 아마조나는 블랙 카프스킨 트림 & 네이비, 아보카도 카프스킨 트림 & 그린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박주혜 로피시엘

저작권자 ⓒ 로피시엘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