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스포츠조선

박슬기 딸 소예, 클수록 '엄마 얼굴이 보이네'..포동포동 귀여워

김수현 입력 2021. 09. 16. 21:35

기사 도구 모음

방송인 박슬기가 딸의 귀여움을 자랑했다.

박슬기는 16일 자신의 SNS에 "여윽시 금손 스앵님 덕분에 성공"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한가위를 맞아 유치원에서 다양한 전통 놀이를 배운 박슬기 딸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박슬기는 지난 2016년 공문성 씨와 결혼해 슬하에 딸 소예 양을 두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방송인 박슬기가 딸의 귀여움을 자랑했다.

박슬기는 16일 자신의 SNS에 "여윽시 금손 스앵님 덕분에 성공"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추석 식구들과 못 볼 테니 어린이집에서 요렇게 투호, 팽이치기, 윳놀이까지! 전통놀이를 알려주고 송편빚다 먹기까지 말 야무지다 #풍성한 한가위 되세요"라고 했다.

사진에는 한가위를 맞아 유치원에서 다양한 전통 놀이를 배운 박슬기 딸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박슬기는 지난 2016년 공문성 씨와 결혼해 슬하에 딸 소예 양을 두고 있다.

shyu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