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이데일리

황태순 테라젠바이오 대표, '산학협력' 공로 교육부장관상 수상

송영두 입력 2021. 09. 17. 11:41

기사 도구 모음

테라젠바이오는 황태순 대표가 산학 협력을 통한 바이오 분야 전문인력 양성과 관련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교육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테라젠바이오는 2013년부터 교육부 주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 사업'에 참여하며 바이오 분야 특화 대학들과 지속적 교류를 펼쳐 왔다.

한편 황태순 대표는 현재 유전체기업협의회 회장을 맡아 바이오 분야 규제 개선 및 선순환 산업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LINC사업 통해 산학 융합 사업 추진, 전문인력 양성 및 채용도 적극
‘2021년도 LINC+사업 유공자 교육부 장관 표창 수상자’ 테라젠바이오 황태순 대표(왼쪽 두번째).(사진=교육부)
[이데일리 송영두 기자] 테라젠바이오는 황태순 대표가 산학 협력을 통한 바이오 분야 전문인력 양성과 관련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교육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테라젠바이오는 2013년부터 교육부 주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 사업’에 참여하며 바이오 분야 특화 대학들과 지속적 교류를 펼쳐 왔다.

특히 산학 공동으로 유전체 연구소 설립, 국책과제 수행, 마이크로바이옴(장내 미생물) 분석 신기술 개발 등의 실질적 성과를 거둬 유기적 산학 융합 협력의 모범 기업으로 꼽히고 있다.

황 대표는 평소 ‘산업 분야의 동량지재(棟梁之材)는 정부, 학교, 기업이 사회적 책임을 가지고 함께 양성해야 할 국가 백년지대계의 핵심’이라는 철학을 가지고 인재 개발 및 채용 등에 적극 나서왔다.

한편 황태순 대표는 현재 유전체기업협의회 회장을 맡아 바이오 분야 규제 개선 및 선순환 산업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송영두 (songzio@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