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아이뉴스24

정종일·정준호 개인정보위 사무관,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수상

최은정 입력 2021. 09. 17. 14:56

기사 도구 모음

개인정보보호위원회가 적극행정 사례를 추진한 정종일 신기술개인정보과 사무관과 정준호 조사총괄과 사무관 등 2명을 포상했다.

개인정보위(위원장 윤종인)는 17일 어린이집 CCTV 영상 원본 열람 허용, 팬데믹(대유행) 시기 개인정보 보호 조치 강화 등을 적극행정 우수 사례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근무성적평정 가점 등 인사상 우대 조치..개인정보위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개인정보보호위원회가 적극행정 사례를 추진한 정종일 신기술개인정보과 사무관과 정준호 조사총괄과 사무관 등 2명을 포상했다.

개인정보위 명패 [사진=개인정보위]

개인정보위(위원장 윤종인)는 17일 어린이집 CCTV 영상 원본 열람 허용, 팬데믹(대유행) 시기 개인정보 보호 조치 강화 등을 적극행정 우수 사례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또 이를 각각 주도한 정종일·정준호 사무관을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으로 뽑았다.

이는 일반 국민·직원 평가를 거쳐 민간위원이 참여하는 적극행정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결정된 사안이다. 정종일·정준호 사무관은 근무성적평정 가점, 성과상여금 최우수 등급, 대우공무원 선발을 위한 근무기간 단축 등 인사상 우대 조치를 받게 된다.

어린이집 CCTV 영상 원본을 열람할 수 있게 되면서 아동 보호자는 아동학대 사실을 신속 확인·대응이 가능해졌다. 개인정보위가 보건복지부와 협업해 아동학대 정황이 있는 경우 보호자가 직접 영상 원본을 열람할 수 있도록 관련 가이드라인을 개정하면서다.

또 개인정보위는 적극행정을 통해 방역 당국과 협의해 방문자 수기명부에서 이름을 제외하고, 포장 구매 시 명부 작성을 면제하는 등 방역에 꼭 필요한 개인정보만을 수집하도록 했다. 수기명부에 핸드폰 번호 대신 기재할 수 있는 고유 번호인 '개인안심번호'도 도입했다.

개인정보위 관계자는 "적극행정 우수 사례를 지속 발굴하고 파격적인 우대를 통해 전 직원의 관심·참여를 유도해 나가는 한편, 국민의 개인정보를 확실하게 보호하면서도 데이터를 안전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최은정 기자(ejc@inews24.com)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