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매일경제

아이유, 취약계층에 8억5천만원 생필품

강영운 입력 2021. 09. 17. 15:57 수정 2021. 09. 17. 18:24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사진)가 광고모델로 활동하는 브랜드 회사와 손잡고 취약계층에 8억500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기부했다.

소속사 이담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가 데뷔 13주년을 맞아 전속 광고모델로 있는 경동제약 그날엔, 제주삼다수 등과 함께 소외계층 및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기부 물품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소속사는 "적재적소에 필요한 생필품을 기부하고자 아이유가 각 브랜드에 직접 제안했고 기부액을 반씩 부담했다"고 말했다.

이들이 기부한 물품은 경동제약 그날엔의 구급상자 2000개, 뉴발란스 운동화 1000켤레 등으로 총 8억5000만원 상당이다.

[강영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