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채널A

[날씨]태풍 '찬투' 영향 내일 아침까지..연휴 첫날 낮 기온↑

입력 2021. 09. 17. 20:55

기사 도구 모음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민족 대 명절 추석을 앞뒀지만 마냥 설레지만은 않습니다.

태풍 찬투가 휩쓸고 간 자리에 피해가 고스란히 남았기 때문인데요,

성인 허리만큼 물이 찼고요, 신호등과 나무는 바람에 쓰러졌습니다.

현재 남해안과 동해안을 중심으로 태풍 특보와 강풍, 풍랑 특보가 발효 중인데요,

찬투의 위력은 내일 오전까지 이어지겠습니다.

아침까지 해상에 강풍이 불어 최고 8m의 물결이 일겠고, 강원 영동엔 20mm의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찬투의 영향에서 완전히 벗어나면 월요일까진 맑은 하늘이 드러나겠고요, 추석 당일인 화요일엔 전국에, 수요일엔 중부에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날은 조금 덥겠습니다. 내일 기온이 30도에 가까이 오르다가 연휴 끝으로 갈수록 낮 기온이 조금씩 떨어지겠는데요,
글피까진 일교차가 크겠습니다. 건강한 연휴 보내시기 바랍니다.

채널A 뉴스 날씨였습니다.

ⓒCHANNEL A(www.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