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KBS

[뉴스9 날씨] 내일 맑음..영남 해안 아침까지 강풍·영동 오전까지 비

강아랑 입력 2021. 09. 17. 22:19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태풍이 물러갔지만 영남 해안에 여전히 바람이 강하게 불고 있습니다.

내일 아침까지 영남 해안가에 순간적으로 최대 초속 25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습니다.

또, 강원 영동에는 동풍이 불어와 비구름이 계속 만들어지고 있는데요.

영동은 내일 오전까지 5~20mm의 비가 조금 더 이어지겠습니다.

토요일인 내일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맑겠지만 아침까지 안개가 짙게 끼는 만큼 교통 안전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일요일과 월요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 추석 당일에는 새벽부터 오후까지 벼락을 동반한 요란한 비가 쏟아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 18도, 한낮 기온 28도로 중부지방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낮겠지만, 낮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대구의 아침 기온 16도, 한낮 기온은 27도 등으로 남부지방의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낮겠고, 낮 기온은 오늘보다 높아 일교차가 크겠습니다.

내일 바다의 물결은 동해상과 남해상에서 최고 4m로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강아랑 기상캐스터
(그래픽:김보나/진행:박경민)

강아랑 기상캐스터 (arang@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