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

제주, 대체로 흐린 날씨..낮 최고 26∼27도

변지철 입력 2021. 09. 18. 06:19

기사 도구 모음

18일 제주는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

제주지방기상청은 이날 제주는 대체로 흐리고, 낮 동안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22도 내외(평년 20∼21도), 낮 최고기온은 26∼27도(평년 26∼27도)로 평년과 비슷하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산간에 가시거리가 1㎞ 미만으로 짧겠다"며 "추돌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차량 운행할 때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는 등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18일 제주는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

반짝이는 서귀포 범섬 인근 바다 (서귀포=연합뉴스) 흐린 날씨를 보인 제주 서귀포시 범섬 인근 바다에 햇살이 쏟아져 빛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지방기상청은 이날 제주는 대체로 흐리고, 낮 동안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22도 내외(평년 20∼21도), 낮 최고기온은 26∼27도(평년 26∼27도)로 평년과 비슷하겠다.

해상에는 물결이 1.5∼2.5m로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산간에 가시거리가 1㎞ 미만으로 짧겠다"며 "추돌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차량 운행할 때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는 등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 해상에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아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bjc@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