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

진해 웅천도요지전시관, 26일까지 전통놀이 체험

이정훈 입력 2021. 09. 18. 08:35

기사 도구 모음

경남 창원시가 18일부터 진해구 웅천도요지전시관에서 '추석, 웅천도요지의 가을'이란 테마로 추석 연휴 전통문화 체험 행사를 한다.

방문객들은 오는 26일까지 웅천도요지전시관 야외마당에서 관람객들이 대형 윷놀이, 투호 던지기, 제기차기, 팽이치기 등 전통놀이를 할 수 있다.

모든 체험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소규모로 진행한다.

웅천도요지전시관은 창원시 진해구 두동에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제기차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위 사진은 기사와는 관련이 없습니다.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원시가 18일부터 진해구 웅천도요지전시관에서 '추석, 웅천도요지의 가을'이란 테마로 추석 연휴 전통문화 체험 행사를 한다.

방문객들은 오는 26일까지 웅천도요지전시관 야외마당에서 관람객들이 대형 윷놀이, 투호 던지기, 제기차기, 팽이치기 등 전통놀이를 할 수 있다.

가오리연을 직접 만들어보는 체험은 하루 선착순 30명까지 신청받는다.

모든 체험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소규모로 진행한다.

웅천도요지전시관은 창원시 진해구 두동에 있다.

조선 전기 분청사기, 백자 등을 제작한 가마터에서 나온 출토유물을 전시한다.

seam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