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오마이뉴스

[사진] 구례 사성암의 아름다운 일몰

임세웅 입력 2021. 09. 18. 11:45

기사 도구 모음

 태풍 '찬투'가 물러가자 전남 구례에는 높고 푸른 가을 하늘이 펼쳐졌습니다.

17일 해 질 녘 오산 사성암에 올랐습니다.

아침에 뜨는 해인지 저녁에 지는 해인지 구분이 되지 않을 정도로 밝게 비친 해가 사성암 주변을 붉게 물들입니다.

아침에는 운해가 펼쳐지고 저녁에는 붉은 일몰이 아름다운 사성암은 구례에서의 삶을 더욱 특별하게 해줍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임세웅 기자]

 오산 사성암 일몰
ⓒ 임세웅
 
태풍 '찬투'가 물러가자 전남 구례에는 높고 푸른 가을 하늘이 펼쳐졌습니다.

17일 해 질 녘 오산 사성암에 올랐습니다.

구름에 가렸던 해가 구름과 산 능선 사이의 틈 사이로 붉은빛의 저녁 해가 보이기 시작합니다.

아침에 뜨는 해인지 저녁에 지는 해인지 구분이 되지 않을 정도로 밝게 비친 해가 사성암 주변을 붉게 물들입니다.

깎아지는 절벽에 지어진 유리광전이 붉게 물드는 순간 탄성을 질렀습니다.

아침에는 운해가 펼쳐지고 저녁에는 붉은 일몰이 아름다운 사성암은 구례에서의 삶을 더욱 특별하게 해줍니다.
  
 일몰 직전의 사성암
ⓒ 임세웅
 
 사성암 일몰
ⓒ 임세웅
   
 오산 사성암 일몰
ⓒ 임세웅

Copyrights ⓒ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