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머니투데이

추석연휴 첫날의 비극..노모·아들부부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유효송 기자 입력 2021. 09. 18. 16:31 수정 2021. 09. 18. 16:54

기사 도구 모음

명절 한가위 연휴가 시작된 가운데 전남 장성의 한 주택에서 가족 3명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8일 장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쯤 전남 장성군 삼서면 한 주택에서 노모 A씨(74)와 아들 B씨(55) 부부 등 3명이 숨져 있는 것을 다른 가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후 또 다른 가족이 다른 지역에서 고향 집을 찾았다가 이들 3명이 집 안팎에서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하고 신고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명절 한가위 연휴가 시작된 가운데 전남 장성의 한 주택에서 가족 3명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8일 장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쯤 전남 장성군 삼서면 한 주택에서 노모 A씨(74)와 아들 B씨(55) 부부 등 3명이 숨져 있는 것을 다른 가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사망자는 모두 외상 흔적이 없었으며 집 안에서 흉기나 독성 물질 등도 발견되지 않았다.

B씨 부부는 대전에 거주 중이며 추석 연휴 첫날인 이날 새벽 어머니 홀로 거주하는 장성의 고향 집에 도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또 다른 가족이 다른 지역에서 고향 집을 찾았다가 이들 3명이 집 안팎에서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하고 신고했다.

경찰은 시신의 정확한 신원을 파악하는 한편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망 원인과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유효송 기자 valid.song@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