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한국 글로벌 혁신지수 세계 5위..상위 20개국 중 가장 큰폭 상승

박찬수 기자 입력 2021. 09. 20. 20:00

기사 도구 모음

특허청은 UN산하기구인 세계지식재산기구가 20일 오후 8시(한국시간) 발표한 글로벌 혁신지수에서 대한민국이 역대 최고인 5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아시아 지역에서도 싱가포르, 중국, 일본 등을 넘어 혁신최강국으로 발돋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특허출원·전자정부 등 9개 세부지표 1위
최근 5년간 우리나라 주요평가결과(종합순위 및 대분류지표) © 뉴스1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특허청은 UN산하기구인 세계지식재산기구가 20일 오후 8시(한국시간) 발표한 글로벌 혁신지수에서 대한민국이 역대 최고인 5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아시아 지역에서도 싱가포르, 중국, 일본 등을 넘어 혁신최강국으로 발돋움했다.

특허청에 따르면 132개국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평가에서는 스위스, 스웨덴, 미국, 영국이 작년에 이어 올해도 1위부터 4위를, 아시아에서는 한국에 이어 싱가포르가 8위, 중국과 일본이 각각 12위, 13위를 차지했다.

우리나라는 작년보다 5계단 상승하며, 상위 20개국 중 혁신역량이 가장 많이 개선된 국가로 평가되었다.

좋은 평가를 받은 이유는 어려운 대내외 여건 속에서도 Δ미래에 대한 투자를 지속하고 Δ이러한 투자가 무형자산의 창출, 확산으로 활발히 이어졌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우리나라는 투입부문 5개, 산출부문 2개 등 총 7개의 평가분야 가운데 미래에 대한 투자를 평가하는 인적자본·연구 분야에서 3년 연속 세계 1위를 지켰다.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국내·외 지식재산권 출원 증가 등으로 혁신활동의 성과를 측정하는 산출부문 2개 평가분야가 작년 10등에서 올해 5등으로 크게 올랐다.

81개 세부지표 별로 살펴보면 우리나라는 작년보다 5개 많은 9개 지표에서 세계 1위를 차지하였다.

9개 지표는 ΔGDP 대비 특허출원 ΔGDP 대비 PCT출원 ΔGDP 대비 특허패밀리(2개국 이상 출원) ΔGDP 대비 디자인출원(이상 지식재산 관련) Δ인구 대비 연구원 Δ인구 대비 기업연구원 Δ정부 온라인 서비스 Δ전자정부 온라인 참여 Δ하이테크 수출 비중 등이다.

그중 지식재산 관련 지표는 GDP 대비 특허출원 등 4개에 달했고, 정부 온라인 서비스, 하이테크 수출비중 등도 새롭게 추가됐다.

김용래 특허청장은 “코로나19 등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다른 나라에 비해 글로벌 혁신지수가 상승할 수 있었던 주된 이유는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우리나라의 혁신적인 노력과 이에 따른 성과가 좋은 평가를 받았기 때문”이라면서 “앞으로도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혁신의 결과물인 지식재산권을 효과적으로 활용하고 보호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을 구축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글로벌 혁신지수(GII) 상위 20개국© 뉴스1

pcs4200@hanmail.net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