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이데일리

서울의 글로벌 창업생태계 280개 도시 중 16위..역대 최고

김기덕 입력 2021. 09. 22. 17:30

기사 도구 모음

서울시는 글로벌 창업생태계 분석기관인 '스타트업 지놈'(Startup Genome)이 발표한 글로벌 창업생태계 보고서에서 서울이 16위를 차지했다고 22일 밝혔다.

서울의 창업생태계 가치는 54조에 달하는 것으로 평가됐다.

글로벌 창업생태계 보고서는 서울 창업생태계 강점을 보이는 산업으로는 AI(인공지능)·빅데이터·애널리틱스, 생명과학, 게임 산업 등을 꼽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글로벌 창업생태계 분석기관 Startup Genome 발표
싱가포르·베를린 제쳐..서울 산업생태계 가치 54조원
AI·빅데이터·애널리틱스·생명과학 등 강점 산업 평가

[이데일리 김기덕 기자] 서울시는 글로벌 창업생태계 분석기관인 ‘스타트업 지놈’(Startup Genome)이 발표한 글로벌 창업생태계 보고서에서 서울이 16위를 차지했다고 22일 밝혔다. 서울의 창업생태계 가치는 54조에 달하는 것으로 평가됐다.

이번 평가는 전 세계 100개국 280개 도시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서울 창업생태계 순위는 지난해 20위에서 4단계 상승한 16위로 조사 대상에 포함된 2017년 이후 가장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글로벌 창업생태계 1위는 실리콘밸리(美), 공동 2위 뉴욕(美)·런던(英), 4위 베이징(中), 5위 보스턴(美) 등의 순으로 예년과 동일하다.

스타트업 지놈은 서울의 강점으로 우수한 인재 파이프라인과 높은 연구개발(R&D) 투자금액을 꼽았다. 특히 서울은 연구 실적·특허로 평가하는 지식축적 분야에서는 글로벌 톱 4위로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현재 국내 11개 유니콘기업(기업가치 1조원 이상·비상장) 중 9개사가 서울에 위치하는 등 서울은 풍부한 기업환경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글로벌 창업생태계 보고서는 서울 창업생태계 강점을 보이는 산업으로는 AI(인공지능)·빅데이터·애널리틱스, 생명과학, 게임 산업 등을 꼽았다.

황보연 경제정책실장은 “2030년 서울의 유니콘 기업 40개 양성, 글로벌 톱5 수준의 창업생태계 조성을 목표로 정책 금융, 신속한 시장안착을 위한 제품화 지원,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네트워크 확대 등 창업친화적 생태계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로벌 톱(Top) 30 창업 생태계 순위.(자료 제공=지놈 ‘글로벌 창업생태계 보고서’

김기덕 (kiduk@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