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MBC

하버드대, 미국 대학 순위 조사서 5년 연속 1위

김정환 kjhwan1975@mbc.co.kr 입력 2021. 09. 22. 23:57 수정 2021. 09. 23. 06:03

기사 도구 모음

하버드대학교가 미국 내 대학 순위에서 5년 연속 정상에 올랐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대학평가기관인 '타임즈 하이어 에듀케이션'과 함께 올해 미국 대학 평가를 실시한 결과, 하버드대가 올해도 1위를 차지했고 스탠퍼드대가 지난해 4위에서 올해 2위로 뛰어오르며, 그 뒤를 이었습니다.

매사추세츠 공과대학이 한 계단 하락한 3위, 예일대가 4위를 기록했으며 브라운대와 프린스턴대, 코넬대 등 아이비리그로 불리는 8개 사립 대학 모두 20위 안에 들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제공 : 연합뉴스

하버드대학교가 미국 내 대학 순위에서 5년 연속 정상에 올랐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대학평가기관인 '타임즈 하이어 에듀케이션'과 함께 올해 미국 대학 평가를 실시한 결과, 하버드대가 올해도 1위를 차지했고 스탠퍼드대가 지난해 4위에서 올해 2위로 뛰어오르며, 그 뒤를 이었습니다.

매사추세츠 공과대학이 한 계단 하락한 3위, 예일대가 4위를 기록했으며 브라운대와 프린스턴대, 코넬대 등 아이비리그로 불리는 8개 사립 대학 모두 20위 안에 들었습니다.

이번 대학 평가에선 졸업생들의 급여 등 학생 성과 분야에 40%, 대학의 투자 수준 등 학문적 자원 분야에 30%, 학생 참여 분야에 20%, 학습 환경 분야에 10%의 점수가 각각 배정됐습니다.

김정환 기자 (kjhwan1975@mbc.co.kr)

기사 원문 - https://imnews.imbc.com/news/2021/world/article/6302266_34880.html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