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매경게임진

액션스퀘어, '삼국블레이드' 아시아 및 오세아니아 시장 진출

안희찬 입력 2021. 09. 23. 10:15

기사 도구 모음

액션스퀘어(대표 김연준)가 '삼국블레이드'의 아시아 및 오세아니아 시장 진출에 나선다.

액션스퀘어는 23일 '삼국블레이드(현지명:삼국블레이드:재전)'의 사전 예약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액션스퀘어는 대폭 달라진 게임성과 퀄리티 보강을 거친 '삼국블레이드:재전'의 사전 예약을 10월 6월까지 대만을 비롯한 홍콩, 마카오를 비롯한 동남아시아, 오세아니아 지역에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액션스퀘어(대표 김연준)가 ‘삼국블레이드’의 아시아 및 오세아니아 시장 진출에 나선다.

액션스퀘어는 23일 ‘삼국블레이드(현지명:삼국블레이드:재전)’의 사전 예약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삼국블레이드:재전’은 ‘삼국지’ 스토리와 언리얼 기반의 호쾌한 무쌍 액션이 결합된 액션 RPG다. 한국에서 양대 마켓 300만 다운로드를 기록했다.

액션스퀘어는 대폭 달라진 게임성과 퀄리티 보강을 거친 ‘삼국블레이드:재전’의 사전 예약을 10월 6월까지 대만을 비롯한 홍콩, 마카오를 비롯한 동남아시아, 오세아니아 지역에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삼국블레이드:재전’ 은 출시일 전까지 공식 사이트 및 Google Play,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사전 예약에 참여 할 수 있다.

[안희찬 게임진 기자]

ⓒ 매경게임진 & game.mk.co.kr / gamez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