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연합뉴스 보도자료

1만4천여 명의'익산형 복지' 나눔·기부곳간, 기부행렬 이어져

임예나2 입력 2021. 09. 23. 14:06

기사 도구 모음

익산 나눔·기부곳간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한 기부행렬이 이어지며 지역사회 나눔과 연대의 힘을 다시 한번 실감케 하고 있다.

시는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나눔·기부곳간을 지속해서 운영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위기가구를 위한 '익산형 복지지원 체계'로 자리매김하도록 할 예정이다.

올해 2월 개장한 나눔곳간은 현재까지 코로나19로 휴·폐업, 실직, 소득감소 등의 이유로 생계의 어려움을 겪는 익산시민에게 곳간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익산 나눔·기부곳간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한 기부행렬이 이어지며 지역사회 나눔과 연대의 힘을 다시 한번 실감케 하고 있다.

시는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나눔·기부곳간을 지속해서 운영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위기가구를 위한 '익산형 복지지원 체계'로 자리매김하도록 할 예정이다.

23일 시는 현재까지 1만4천여명의 나눔 곳간 이용자가 7억여 원 상당의 기부 물품을 지원받았다고 밝혔다.

올해 2월 개장한 나눔곳간은 현재까지 코로나19로 휴·폐업, 실직, 소득감소 등의 이유로 생계의 어려움을 겪는 익산시민에게 곳간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이용신청을 받아 1일 100여 명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거동이 불편한 시민에게는 배달서비스를 통해 신청한 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곳간의 물품은 익산시의 다양한 업체와 단체 및 개인들의 성금품을 후원받아 운영되고 있다.

특히 추석을 맞아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위한 기부가 더욱 활발해졌다.

전북극동방송 박민철 대표는 추석에 코로나19로 가족들을 자유롭게 만날 수 없음을 안타까워하며 간단히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즉석 삼계탕 800포를 지원했으며 (유)윌슨 박정남 대표는 기탁식도 사양하고 곳간 이용자들을 위해 써달라며 1천만 원을 쾌척했다.

맹진용·최새롬 부부는 결혼 3주년과 11월 출산을 앞두고 지역에서 다양한 임신·출산 관련 지원을 받아 이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기부를 해 많은 이들에게 큰 감동을 안겨 주었다.

이 밖에도 익산의용소방대연합회, 청운라이온스클럽, 익산서강교회, 이리동로타리클럽,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등에서도 성금품을 아낌없이 후원했다.

이웃들과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내기 위해 모인 후원 금품만 332개 소, 8억6천만 원 상당이다.

나눔곳간은 민관이 협력해 지역사회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큰 몫을 담당하며 누구나 어려움에 처했을 때 부담 없이 기댈 수 있는 모두의 곳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나눔곳간을 이용한 한 시민은 "갑작스러운 어려움에 고통스러웠지만 쌀, 라면, 화장지 등의 식품 및 생필품을 지원받을 수 있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정헌율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생계의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나눔곳간이 다시 일어날 수 있는 힘이 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나눔 문화가 지역사회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시민들의 관심과 협조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끝)

출처 : 익산시청 보도자료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