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데일리

카카오뱅크, 고객 1700만명 넘었다..'8초에 1명씩 증가'

전선형 입력 2021. 09. 23. 14:37 수정 2021. 09. 23. 19:34

기사 도구 모음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의 총 고객 수가 1700만 명을 돌파했다.

국민 3명중 1명은 카카오뱅크를 이용하고 있는 셈이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8월말 기준 계좌개설 고객수 1502만명, 서비스 이용 고객수 215만명 등 총 고객수가 1717만명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신규 고객 절반은 40대 이상
[이데일리 전선형 기자]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의 총 고객 수가 1700만 명을 돌파했다. 국민 3명중 1명은 카카오뱅크를 이용하고 있는 셈이다. 특히 올해 신규계좌 개설을 한 고객 중 절반 이상은 40대 이상으로 중장년층의 이용도 빠른 속도로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8월말 기준 계좌개설 고객수 1502만명, 서비스 이용 고객수 215만명 등 총 고객수가 1717만명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

2017년 7월 27일 은행문을 연 카카오뱅크는 5일만에 100만명 이상이 계좌를 개설했고 6개월만인 2018년 1월 500만명, 2년째인 2019년 7월에 1000만 고객을 돌파하는 등 지속적인 고객 증가세를 보여왔다.

올해에도 전년말 대비 183만명의 고객이 증가해, 8월 11일자로 계좌개설 고객수 1500만명을 넘어섰으며 모임통장, 내신용정보 등 서비스 이용 고객을 합친 8월말 기준 총 고객수는 1717만명이 됐다. 이를 시간으로 환산하면 8초당 1명이 카카오뱅크에 가입한 셈이다.

특히 이용자 연령대도 다양화되고 있다. 2017년 7월과 2021년 8월 기준 연령별 계좌 개설 고객 비중을 살펴보면 40대 비중은 21%에서 24%로, 50대 이상 비중은 9%에서 16%로 확대됐다. 중장년층의 경우, 최근 선보인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서비스나 △증권사 주식계좌 서비스 등을 주로 이용했다.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가입한 전체 신규 계좌개설 고객의 약 50%가 40대 이상이다.

카카오뱅크는 현재 중저신용 고객 대상 금융 상품 및 고객 혜택도 강화하고 있다. 지난 6월 중저신용 고객 대출 확대을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고, 새로운 신용평가모형을 적용했다. 이에 따라 지난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중저신용 고객에게 제공한 대출 공급액은 약 5000억원이며, 8월말 기준 중저신용 고객 대출 잔액 비중은 전체 무보증 신용대출의 12%를 웃돌고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이번 고객 1700만 돌파는 연령과 신용점수에서의 고객군 확장을 함께 이뤘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는 성과”라며 “앞으로도 혁신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여 전 국민의 편리한 금융생활을 도울 것”이라고 전했다.

전선형 (sunnyjun@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