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데일리

'이재명 기본소득 설계' 이한주 경기연구원장, 투기의혹에 캠프 본부장직 사퇴

김아라 입력 2021. 09. 23. 15:51 수정 2021. 09. 23. 17:26

기사 도구 모음

이재명 경기지사의 핵심 공약인 기본소득 등 개발에 참여한 이한주 경기연구원장이 이 지사 대선 캠프 정책본부장직에서 사퇴했다.

이어 "물의를 일으켜 송구하다"며 "가뜩이나 부동산 문제가 국민적 관심사이고 무엇보다 이재명후보와 관련이 있는 사람으로서, 비록 경기연구원장이라는 공직자가 되기 전의 일이고, 또한 투기와는 전혀 관계 없는 일로서, 일방적인 주장에 불과한 내용이나, 이재명후보의 대장동 공적이 오히려 의혹으로 둔갑되어 공격받는 상황 속에서, 사안의 논점을 흐리게 해 정략적인 모략이 될 수 있는 가능성을 막기 위해 사임하겠다"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이한주 경기연구원장
[수원=이데일리 김아라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의 핵심 공약인 기본소득 등 개발에 참여한 이한주 경기연구원장이 이 지사 대선 캠프 정책본부장직에서 사퇴했다.

이 원장은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저와 관련한 불미스러운 기사가 나와 입장을 표명한다”면서 캠프내 정책본부장 직함을 사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어 “물의를 일으켜 송구하다”며 “가뜩이나 부동산 문제가 국민적 관심사이고 무엇보다 이재명후보와 관련이 있는 사람으로서, 비록 경기연구원장이라는 공직자가 되기 전의 일이고, 또한 투기와는 전혀 관계 없는 일로서, 일방적인 주장에 불과한 내용이나, 이재명후보의 대장동 공적이 오히려 의혹으로 둔갑되어 공격받는 상황 속에서, 사안의 논점을 흐리게 해 정략적인 모략이 될 수 있는 가능성을 막기 위해 사임하겠다”고 했다.

이 원장은 “이재명 후보와 관련된 음해가 가려지면, 저와 관련된 모해는 이후 철저히 대응해나가겠다”고 마무리했다.

한편 이날 문화일보에 따르면 이 원장이 서울과 경기 분당에 아파트 2채와 강원, 충남 등에 전답과 상가, 토지 등 10여 개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전 원장은 일종의 부동산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한 뒤, 장·차남에게 재산을 편법 증여한 의혹도 받고 있다.

김아라 (ara725@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