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연합뉴스 보도자료

[PRNewswire] Xinhua Silk Road - 2021년 AI Expo, 쑤저우에서 개최

최정환 입력 2021. 09. 23. 16:34

기사 도구 모음

(베이징 2021년 9월 23일 PRNewswire=연합뉴스) 이달 16일, 2021 Global AI Product & Application Expo(2021 AI Expo)가 중국 동부 장쑤성 쑤저우에서 개막했다.

이번 행사는 인공 지능(AI)의 최신 기술 성과와 응용 부문에 초점을 맞췄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he opening ceremony for the 2021 Global AI Product & Application Expo is held Thursday in Suzhou. (PRNewsfoto/Xinhua Silk Road)

-- AI 산업의 개발 촉진

(베이징 2021년 9월 23일 PRNewswire=연합뉴스) 이달 16일, 2021 Global AI Product & Application Expo(2021 AI Expo)가 중국 동부 장쑤성 쑤저우에서 개막했다. 이번 행사는 인공 지능(AI)의 최신 기술 성과와 응용 부문에 초점을 맞췄다.

이번 행사는 18일까지 진행됐으며, 'AI+제조(AI plus manufacturing)', 'AI+의료(AI plus medical)', 'AI+금융(AI plus finance)', 'AI+문화 관광(AI plus cultural tourism)' 등, 쑤저우의 특색을 잘 나타내는 분야를 집중적으로 조명했다.

2021 Global AI Product & Application Expo 개막식은 지난 16일에 쑤저우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에는 화웨이, 바이두, 마이크로소프트, iFLYTEK, SenseTime 및 AISpeech 등 200개 이상의 유명 기업 및 팀이 참가했으며, 지능형 제조, 지능형 여행, 지능형 경제, 'AI+법률(AI plus law)', 'AI+교육(AI plus education)' 및 기타 관련 분야의 발전에 대한 연구 경험을 공유하고 아이디어를 교환했다.

엑스포 기간에는 10개 이상의 혁신적인 제품이 첫선을 보였다.

Wu Qingwen CPC 쑤저우시위원회 부서기 겸 시장 대리는 "쑤저우는 AI 산업을 미래 발전의 주요 산업으로 삼고, 신세대 AI 산업 발전을 위한 새로운 고지의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라며, "이번 엑스포는 AI 주도의 경제 개혁과 발전을 탐구하는 데 더 많은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쑤저우는 최근 수년간 끊임없는 노력으로 비교적 완전한 AI 산업 체인을 형성했다. 핵심 시범지구로 선정된 쑤저우 공업단지(Suzhou Industrial Park)는 10개 상장기업을 포함해 약 660개사에 달하는 AI 기업을 유치했다. 또한, 2020년에 AI 분야 생산액 462억 위안을 달성하면서, 관련 산업 평가액은 1,000억 위안을 돌파했다.

개막식에서는 China Economic Information Service 쑤저우 센터(Suzhou Center)와 Artificial Intelligence Industry Technology Innovation Strategic Alliance (AITISA)가 공동으로 보고서를 발표했다. 2020년 이후 전 세계 AI 개발 부문의 새로운 특성과 동향에 초점을 맞춘 이 보고서는 AI 기술의 연구개발, 응용 및 혁신 기회에 대한 심층적인 분석을 수행하고, 중국의 AI 개발에 대한 다양한 통찰을 제공한다.

Global AI Product & Application Expo는 중국의 신세대 AI 혁신 및 개발 시범지구의 성과를 전시하는 중요한 창이다. 이 엑스포는 2018년부터 3년 연속으로 쑤저우에서 개최됐다.

원문 링크: https://en.imsilkroad.com/p/323869.html

출처: Xinhua Silk Road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끝)

출처 : PRNewswire 보도자료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