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뉴시스

갤럭시 S22가 갤노트 대체할까?..S펜 내장설

안호균 입력 2021. 09. 23. 17:01

기사 도구 모음

삼성전자가 갤럭시 노트 시리즈를 단종하고 갤럭시 S22를 조기 출시해 그 빈자리를 메울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이에 따라 갤럭시 S22는 갤럭시 노트 시리즈를 대체하는 제품이 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삼성전자가 갤럭시 S22를 올해 말 조기출시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중국 IT 블로거 아이빙저우는 전날 트위터 등 SNS를 통해 "삼성 갤럭시S22 시리즈는 12월 출시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전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사내용 요약
유명 IT팁스터 "갤노트 끝나고 S가 대체"
"갤노트 팬들 위해 S22에 S펜 내장할수도"
S22 12월 조기 출시설도…아이폰13 견제용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삼성전자가 갤럭시 노트 시리즈를 단종하고 갤럭시 S22를 조기 출시해 그 빈자리를 메울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23일 유명 IT 팁스터 아이스유니버스는 자신의 트위터에 "노트(갤럭시 노트 시리즈)는 끝났다. S(갤럭시 S 시리즈)가 노트가 된다"는 글을 올렸다.

그는 또 "(갤럭시 S22의) 모서리는 S와 노트의 사이가 될 것"이라며 "S처럼 둥글지 않고, 노트처럼 각지지도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갤럭시 노트 시리즈의 단종설은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갤럭시 노트는 큰 화면과 S펜을 특징으로 하는 플래그십 스마트폰이다. 하지만 화면이 더 크고 S펜을 지원하는 갤럭시 Z 폴드3가 출시되면서 위치가 애매해졌다.

삼성전자가 폴더블폰에 주력하고 있고 전 세계적인 칩 부족 현상이 지속되고 있어 바(bar) 형태의 전략 스마트폰 제품군을 두개나 둘 이유가 없어졌다는 분석도 나온다.

삼성전자는 통상 상반기에 갤럭시 S 시리즈를, 하반기에는 갤럭시 노트 시리즈를 출시해 왔다. 하지만 올해는 이 공식이 깨졌다. 갤럭시 S21은 1월에 조기 출시했고 하반기에는 노트 시리즈를 선보이지 않았다.

이에 따라 갤럭시 S22는 갤럭시 노트 시리즈를 대체하는 제품이 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현재 갤럭시 노트의 이용자들이 단종을 반대하고 있는 가장 큰 이유는 S펜이다. 업계에서는 갤럭시 S22 시리즈가 S펜을 내장해 갤럭시 노트 이용자들의 요구를 충족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IT 전문 매체 샘모바일은 "갤럭시 S21 울트라는 S 플래그십 중 처음으로 S펜을 지원했다. 하지만 갤럭시 S21 울트라는 S펜과 함께 배송되지는 않았다. 장치 내부에 S펜을 저장할 수도 없었다. 갤럭시 S 시리즈가 갤럭시 노트 라인업과 같은 S펜 경험을 제공하려면 근본적인 디자인 변화가 필요하다"고 분석했다.

삼성전자가 갤럭시 S22를 올해 말 조기출시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아직 시장 규모가 크지 않은 폴더블폰 만으로는 하반기 아이폰13와 경쟁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중국 IT 블로거 아이빙저우는 전날 트위터 등 SNS를 통해 "삼성 갤럭시S22 시리즈는 12월 출시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전망했다. 샘모바일도 "(삼성이) 오는 11월 제품 양산에 착수해 12월에 제품을 발표할 가능성이 제기된다"고 보도한 바 있다.

조기 출시설이 확산되면서 제품의 디자인이나 사양에 대한 정보들도 확산되고 있다.

IT 전문 매체 레츠고디지털은 갤럭시 S22와 갤럭시 S22+가 블랙, 그린, 핑크 골드, 화이트 네 가지 색상으로 출시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또 고급 사양인 갤럭시 S22 울트라는 블랙, 다크 레드, 화이트 등 세가지 색상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hk@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