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한국경제

"무거운 쇼핑백 맡겨놓고 구경하세요"

노유정 입력 2021. 09. 23. 17:48 수정 2021. 09. 24. 01:58

기사 도구 모음

지난 10일 개장한 롯데 프리미엄아울렛 타임빌라스가 드라이브스루 픽업 서비스를 처음 선보였다.

타임빌라스에서 쇼핑한 소비자가 구매한 상품을 집에 가기 전에 주차장에서 받아갈 수 있는 서비스다.

타임빌라스 픽업서비스 앱과 매장 QR코드를 통해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롯데백화점이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한 상품을 주차장에서 출차할 때 받을 수 있도록 한 픽업 서비스를 운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카페
타임빌라스 '드라이브스루 서비스'
구매 상품, 집 갈때 한번에 픽업

지난 10일 개장한 롯데 프리미엄아울렛 타임빌라스가 드라이브스루 픽업 서비스를 처음 선보였다. 타임빌라스에서 쇼핑한 소비자가 구매한 상품을 집에 가기 전에 주차장에서 받아갈 수 있는 서비스다.

타임빌라스 픽업서비스 앱과 매장 QR코드를 통해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전화번호와 차량번호, 브랜드와 쇼핑백 수량 등을 등록한 뒤 물건을 산 매장에 픽업 서비스를 이용하겠다고 말하면 된다. 쇼핑을 끝내고 집에 갈 때 주차장에 있는 픽업존에서 상품을 한 번에 받아갈 수 있다.

신청된 상품은 담당 직원이 픽업존으로 운반한다. 쇼핑한 물건이 모두 픽업존에 도착하면 소비자의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식음(F&B) 등 일부 브랜드는 제외다.

롯데백화점이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한 상품을 주차장에서 출차할 때 받을 수 있도록 한 픽업 서비스를 운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타임빌라스는 단순 쇼핑몰이 아니라 ‘머물고 싶은 공간’을 콘셉트로 유리온실 마을 글라스빌 등을 구현한 점포인 만큼 소비자가 산 물건을 계속 들고 다니는 불편함을 최소화할 방안을 강구했다.

강우진 롯데 프리미엄아울렛 타임빌라스 점장은 “유모차를 끌고 와 손이 부족한 소비자가 많다는 점을 고려했다”며 “소비자 편의를 위한 방법을 고민하고 테스트해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해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노유정 기자 yjroh@hankyung.com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