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한국경제

싱가포르 쇼핑몰에 파리바게뜨 매장 오픈

박종관 입력 2021. 09. 23. 17:49 수정 2021. 09. 24. 01:10

기사 도구 모음

SPC그룹이 싱가포르의 문화 중심지인 오차드에 파리바게뜨 매장을 연다.

SPC그룹은 싱가포르 대표 번화가인 오차드에 있는 복합쇼핑몰 아이온오차드몰 지하 1층에 파리바게뜨 매장을 낸다고 23일 밝혔다.

SPC그룹은 매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싱가포르를 동남아시아 시장 거점으로 키우겠다는 구상이다.

SPC그룹은 2012년 싱가포르에 진출해 11개 파리바게뜨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SPC그룹이 싱가포르의 문화 중심지인 오차드에 파리바게뜨 매장을 연다.

SPC그룹은 싱가포르 대표 번화가인 오차드에 있는 복합쇼핑몰 아이온오차드몰 지하 1층에 파리바게뜨 매장을 낸다고 23일 밝혔다.

매장은 281㎡로 70석 규모다. 오차드점은 기존 매장 달리 메뉴를 차별화한 게 특징이다. SPC그룹이 자체 개발한 토종효모와 유산균을 혼합한 발효종인 상미종으로 만드는 시그니처 브레드 3종을 싱가포르 최초로 선보인다. 브런치 메뉴와 채식주의자 전용 메뉴 등 22종의 올데이 다이닝도 판매한다. SPC그룹의 프리미엄 티 브랜드 티트라의 차를 활용한 맥주 칵테일도 제공한다.

공간 인테리어도 차별화했다. 천장을 하늘처럼 꾸며 실내지만 야외 테라스에 있는 듯한 분위기를 냈다.

SPC그룹은 매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싱가포르를 동남아시아 시장 거점으로 키우겠다는 구상이다. SPC그룹은 2012년 싱가포르에 진출해 11개 파리바게뜨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박종관 기자 pjk@hankyung.com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