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시스

전우용사촌 방문한 황기철 국가보훈처장

입력 2021. 09. 23. 19:01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국가보훈처는 23일 황기철 처장이 서울 강동구에 위치한 ‘전우용사촌'을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의견을 청취했다고 밝혔다. 국가보훈처에 따르면 전우용사촌은 중상이(重傷痍) 국가유공자들의 자활과 자립을 위해 3개의 복지공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 복지공장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진=국가보훈처 제공) 2021.09.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