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서울경제

'인간 샤넬' 블랙핑크 제니, 샤넬 '코코 네쥬' 모델 발탁.."꿈만 같아"

김경훈 기자 입력 2021. 09. 23. 21:12

기사 도구 모음

세계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는 아이돌그룹 블랙핑크의 멤버 제니가 샤넬 2021/22 '코코 네쥬(COCO NEIGE)' 컬렉션의 모델로 발탁됐다.

평소 '인간 샤넬'로 불리는 제니는 23일 공개된 캠페인 사진과 함께 "코코 네쥬 컬렉션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는 소식만으로도 마치 꿈만 같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제니가 모델로 발탁된 코코네쥬 2021/22 컬렉션 캠페인은 오는 28일 온라인에서 정식 공개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샤넬 코코 네쥬 2021/22 캠페인 모델로 발탁된 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사진=샤넬 제공
[서울경제]

세계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는 아이돌그룹 블랙핑크의 멤버 제니가 샤넬 2021/22 '코코 네쥬(COCO NEIGE)' 컬렉션의 모델로 발탁됐다.

평소 '인간 샤넬'로 불리는 제니는 23일 공개된 캠페인 사진과 함께 "코코 네쥬 컬렉션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는 소식만으로도 마치 꿈만 같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촬영은 네덜란드 출신 사진작가 듀오 이네즈와 비누드가 맡았다.

산에서 영감을 받은 이번 코코 네쥬 콘셉트와 관련, 제니는 "눈밭에서 겨울 스포츠를 즐기는 것을 좋아한다"면서 "눈이 주는 느낌을 정말 좋아한다. 이 의상을 입으니 내일 당장 스키를 타러 가도 될 것 같다"고도 했다.

샤넬 코코 네쥬 2021/22 캠페인 모델로 발탁된 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사진=샤넬 제공

코코 네쥬는 스키와 스노보드 등 겨울 스포츠를 위해 샤넬이 선보이는 제품들을 뜻하는 캡슐 라인으로 트위드와 가죽, 퀄팅 등을 활용해 편안함과 기능성, 우아함을 동시에 갖춘 컬렉션으로 명성이 높다.

제니는 지난 2016년 블랙핑크 멤버로 데뷔했으며 이듬해부터 샤넬 앰배서더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2019년 서울의 샤넬 플래그십 스토어 오프닝 행사에서는 쇼케이스 공연을 펼치기도 했다.

제니는 샤넬 의상과 소품을 착용하고 공식 석상에 등장하면서 팬들로부터 '인간 샤넬'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한편 제니가 모델로 발탁된 코코네쥬 2021/22 컬렉션 캠페인은 오는 28일 온라인에서 정식 공개된다.

김경훈 기자 styxx@sedaily.com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