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헬스조선

설거지 할 때 '이런 증상' 있으면 '손목' 살펴라

이금숙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1. 09. 23. 23:00

기사 도구 모음

설거지를 할 때마다 손이 저리고 마비 증상이 나타나는 중년 여성이라면 손목터널증후군을 의심해야 한다.

바른세상병원 수족부클리닉 김동민 원장(정형외과 전문의)은 "손목터널증후군은 중년 이후 주부들에게서 주로 발병하는 질환이었지만 최근 스마트폰의 사용으로 인해 병원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며 "손목터널증후군은 장기간 방치할수록 엄지 쪽 뿌리근육이 약해져 잡거나 쥐는 등의 손 기능이 크게 떨어질 수 있기 때문에 가능한 빨리 수부 전문의에게 진단과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찬물로 설거지를 할 때 손끝이 유난히 시리고 저린 증상이 나타나면 손목터널증후군을 의심해야 한다./게티이미지 뱅크

설거지를 할 때마다 손이 저리고 마비 증상이 나타나는 중년 여성이라면 손목터널증후군을 의심해야 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손목터널증후군 전체 환자의 62.9%가 50~60대로, 그 중 여성의 비율이 81.5%에 이른다.  

◇찬물로 설거지 하면 유난히 저려

초기 손목터널증후군은 일상생활에 크게 부담이 없어 방치하기 쉽다. 주로 엄지, 검지, 중지, 손바닥 부위에 저리고 타는 듯한 통증과 손저림, 물건을 잡아도 감촉을 못 느끼거나 손의 힘이 약해져 물건을 떨어뜨리는 등 이상감각이 나타난다. 찬물로 설거지를 하면 손끝이 유난히 시리고 저린 증상이 나타난다. 1~2분 동안 손목을 굽히고 있을 때 손목에 저림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고 손목을 두드릴 때도 동일한 증상이 나타난다. 심한 경우, 손이 타는 듯한 통증으로 인해 잠에서 깨기도 하고, 저리고 아픈 증상이 팔꿈치나 어깨, 팔 전체로 확대되기도 한다.

◇심하면 손목터널 넓혀주는 수술도

비교적 증세가 가벼운 초기에는 손목을 무리해서 사용을 것을 자제하면서 약물치료나 주사치료, 부목 고정 등의 보존적인 방법으로 증상을 호전시킬 수 있다. 하지만 밤에 자다 깰 정도로 손 저림증이 심하거나 손바닥 근육 위축이나 악력이 감소하게 되면 손목터널(수근관)을 넓혀주는 수술적 치료가 필요하다. 치료는 약 15분 정도 내시경을 통해 이루어지고, 하루 입원 후 퇴원이 가능하며 2주 후부터는 일상생활도 가능하다.

바른세상병원 수족부클리닉 김동민 원장(정형외과 전문의)은 “손목터널증후군은 중년 이후 주부들에게서 주로 발병하는 질환이었지만 최근 스마트폰의 사용으로 인해 병원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며 “손목터널증후군은 장기간 방치할수록 엄지 쪽 뿌리근육이 약해져 잡거나 쥐는 등의 손 기능이 크게 떨어질 수 있기 때문에 가능한 빨리 수부 전문의에게 진단과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한편, 손저림 증상은 손목터널증후군 외에도 목디스크로 인해 경추에서 나오는 신경이 눌려 생기거나 당뇨 등의 2차 질환으로 발생할 수도 있다.  이와 같이 원인질환이 혼동될 경우 근전도 검사를 통해 손저림의 원인이 목 디스크인지, 손목터널증후군인지, 또 다른 신경 이상인지를 확인할 수 있다. 근전도 검사는 침을 근육에 주사해 신경 자극에 대한 근육의 전기적 활성도를 확인하고, 근육의 정상 생리 상태나 병적 상태를 진단하는 방법이다.

<손목터널증후군을 예방하는 습관>

1. 양 손 가득 무거운 짐을 드는 것보다 무게를 줄여 나눠 든다.
2. 한 시간 일하면 10분 정도 쉬면서 손목에 힘을 빼고 가볍게 흔들어주며 스트레칭한다.
3. 의식적으로 양손을 번갈아 사용하면서 손목의 부담을 줄인다.
4. 손목 주변이 차가울수록 통증과 증상이 심해질 수 있으니 찬물에 손을 담그거나 추운 날씨에는 손 주변을 최대한 따뜻하게 해준다.
5. 통증이 있을 때는 해당 부위에 10~15분간 온찜질을 한다.

Copyrights 헬스조선 & HEALTH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