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전자신문

홈플러스, 온라인몰도 '녹색매장 인증' 획득

박준호 입력 2021. 09. 24. 08:58

기사 도구 모음

홈플러스는 국내 최초로 대형마트, 기업형슈퍼마켓에 이어 온라인몰까지 모든 판매 채널에서 녹색매장 인증을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홈플러스는 전국 52개 대형마트와 1개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매장이 녹색매장 인증을 획득한 데 이어 이번에는 홈플러스 온라인까지 녹색매장으로 인정받으며, 전 채널이 고객의 친환경 소비를 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4일 모델이 서울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홈플러스 온라인 녹색제품 전용관을 소개하고 있다.

홈플러스는 국내 최초로 대형마트, 기업형슈퍼마켓에 이어 온라인몰까지 모든 판매 채널에서 녹색매장 인증을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환경부가 2011년부터 추진해 온 '녹색매장 인증'은 고객의 친환경적인 소비 생활을 유도하고 녹색 제품 판매 활성화에 기여하는 매장을 환경부가 지정하는 제도다.

홈플러스는 전국 52개 대형마트와 1개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매장이 녹색매장 인증을 획득한 데 이어 이번에는 홈플러스 온라인까지 녹색매장으로 인정받으며, 전 채널이 고객의 친환경 소비를 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났다.

이번 홈플러스 온라인의 녹색매장 인증은 △고객 주문 상품 배송시 불필요한 포장재 최소화 및 친환경 포장재 우선 사용 △모바일 영수증 사용 △녹색 제품 전용관 개설 등의 활동이 반영됐다.

앞으로도 홈플러스는 모바일 영수증 이용을 확대하고 배송시 물 아이스팩 사용, 모바일 주문 내역서 활용 등의 활동으로 고객이 홈플러스 온라인을 이용하기만 해도 폐기물 감축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송승선 홈플러스 모바일사업부문장 상무는 “친환경 소비를 추구하는 고객이 많아짐에 따라 홈플러스 온라인도 환경 보호에 기여하기 위해 녹색매장 인증을 획득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홈플러스 온라인 고객이 환경 보호에 기여할 수 있도록 ESG 선도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박준호기자 junho@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 전자신문인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