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머니투데이

SK바이오사이언스 상승..노바백스 백신 WHO 긴급사용등재 신청

김근희 기자 입력 2021. 09. 24. 09:12

기사 도구 모음

SK바이오사이언스가 노바백스 코로나19(COVID-19) 백신의 WHO(세계보건기구) 긴급사용등재 신청 소식에 상승하고 있다.

박병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WHO 긴급사용이 등재될 경우 유럽 등 여러 국가의 규제기관에서도 긍정적인 (허가)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며 "국내 CMO기업 SK바이오사이언스가 생산하고 있는 국내 물량에 대해서도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긴급 사용승인, 정부공급 등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특징주

SK바이오사이언스가 노바백스 코로나19(COVID-19) 백신의 WHO(세계보건기구) 긴급사용등재 신청 소식에 상승하고 있다.

24일 오전 9시7분 현재 SK바이오사이언스는 전날보다 8000원(3.09%) 오른 26만7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미국 기업 노바백스가 한국시간으로 전날 밤 11시경 WHO에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등재를 제출했다. 이에 노바백스 백신의 CMO(위탁생산)을 맡고있는 SK바이오사이언스가 수혜를 입을 것이란 기대감에 주가가 오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박병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WHO 긴급사용이 등재될 경우 유럽 등 여러 국가의 규제기관에서도 긍정적인 (허가)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며 "국내 CMO기업 SK바이오사이언스가 생산하고 있는 국내 물량에 대해서도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긴급 사용승인, 정부공급 등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김근희 기자 keun7@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