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아이뉴스24

블리자드, '디아블로2: 레저렉션' 전 세계 출시

문영수 입력 2021. 09. 24. 09:47

기사 도구 모음

블리자드는 '디아블로2: 레저렉션'을 전 세계 출시했다고 24일 발표했다.

디아블로2: 레저렉션은 '디아블로2'와 확장팩 '파괴의 군주'의 리마스터 버전이다.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와 사내 스튜디오 비케리어스 비전스에서 개발한 디아블로2: 레저렉션은 배틀넷을 통해 플레이 가능한 윈도우 PC를 비롯해 콘솔 기기에서 플레이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액션 RPG 고전 명작..리마스터 버전으로 재탄생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블리자드는 '디아블로2: 레저렉션'을 전 세계 출시했다고 24일 발표했다.

디아블로2: 레저렉션은 '디아블로2'와 확장팩 '파괴의 군주'의 리마스터 버전이다. 최신 게이밍 하드웨어의 성능을 최대한 활용하도록 개발했으며 최대 4K의 해상도를 지원하며 전면적인 리마스터를 거친 7.1 돌비 서라운드 오디오를 제공한다. 총 27분 분량의 시네마틱 영상 역시 새롭게 만들어졌다.

디아블로2 레저렉션 [사진=블리자드]

회사 측은 "디아블로2를 현 시대에 맞춰 선보이기 위해 상당한 작업이 진행됐지만 원작의 경험을 보존하는 것 역시 매우 중요했기에 게임의 '표면 아래'에서는 2000년 당시와 동일한 계산과 게임 로직을 수행하는 오리지널 게임 엔진이 구동된다"고 설명했다.

젠 오닐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공동 대표는 "디아블로2: 레저렉션은 블리자드 역사상 가장 큰 사랑을 받은 게임 중 하나를 새로운 플레이어들에게 선보이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개발에 참여한 모두가 플레이어들을 위해 제대로 해보자는 사명감을 품고 임했으며, 그 결실에 대해 진심으로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와 사내 스튜디오 비케리어스 비전스에서 개발한 디아블로2: 레저렉션은 배틀넷을 통해 플레이 가능한 윈도우 PC를 비롯해 콘솔 기기에서 플레이할 수 있다. 진척도 공유 기능으로 플랫폼에 관계없이 게임 라이센스만 있다면 어디에서든 배틀넷 계정으로 접속해 자신의 캐릭터와 전리품을 사용할 수 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