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파이낸셜뉴스

전설의 미슐랭 스타셰프와 90년대 팝가수가 김치 요리를?

김현철 입력 2021. 09. 24. 12:44

기사 도구 모음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7월부터 영국 전설의 미슐랭 스타셰프 '마르코 피에르 화이트'와 90년대 대표 팝가수 '레이첼 스티븐스'가 참여하는 김치 레시피 챌린지를 온라인으로 개최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두 스타의 참여로 총 116명이 116가지의 김치 레시피로 참여해 현지 언론에 30여건 보도되는 등 관심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aT, 김치 레시피 챌린지 영국서 인기몰이
김치 레시피 챌린지 라이브 쿠킹쇼 모습. 미슐랭 스타셰프 마르코 피에르 화이트(둘째줄 왼쪽)와 레이첼 스티븐스(첫줄 왼쪽)이 우승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7월부터 영국 전설의 미슐랭 스타셰프 ‘마르코 피에르 화이트’와 90년대 대표 팝가수 ‘레이첼 스티븐스’가 참여하는 김치 레시피 챌린지를 온라인으로 개최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두 스타의 참여로 총 116명이 116가지의 김치 레시피로 참여해 현지 언론에 30여건 보도되는 등 관심을 받았다. 전날(23일)에는 최종 우승자가 셀럽과 함께하는 라이브 쿠킹쇼를 열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키아라 씨와 쥴리엣 씨가 우승 레시피인 김치 사슈카와, 김치 와인밥을 셀럽과 함께 만들어본 쿠킹쇼에는 약 3000명이 실시간으로 참여했다.

키아라 씨는 “내 김치 레시피로 전설의 셰프 마르코와 요리하게 되어 너무나 영광이다. 한식당에서만 경험했던 김치로 처음 요리해보았는데 다양한 현지식과 쉽게 어우러지는 걸 알게 됐다”고 말했다.

영국에서 한국 김치에 대한 현지 소비자의 관심도 증가는 김치 수출로 나타나고 있다. 올해 7월 기준 대(對) 영국 김치 수출은 350만달러로 전년 동기대비 57.1% 증가했다. 이는 유럽 전체의 증가율인 47.7%보다 높은 수치이다.

오형완 식품수출이사는 “가장 한국적인 K-푸드의 대표 김치가 식문화의 차이를 넘어 유럽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서 매우 고무적”이라며 “앞으로도 온·오프라인 통합 마케팅으로 유럽 시장에서 김치 소비 저변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