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뉴스1

'007 시리즈' 대니얼 크레이그, 英 해군 명예사령관 됐다

정윤미 기자 입력 2021. 09. 24. 13:36

기사 도구 모음

세계 최장수 시리즈물 영화 '007'에서 해군 장교인 제임스 본드 역을 맡아온 대니엘 크레이그(53)가 실제 영국 해군의 명예사령관에 임명됐다.

AFP통신은 23일(현지시간) 크레이그가 오는 28일 영국 런던에서 개봉하는 '007 노 타임 투 다이'를 끝으로 본드 역을 졸업하는 가운데 이 같은 영광을 얻게 됐다고 보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니얼, 내주 개봉 '노 타임 투 다이' 끝으로 '15년 본드役' 졸업
영화 '007 시리즈' 주인공 제임스 본드역의 대니얼 크레이그(53) 2015.10.26 © AFP=뉴스1

(서울=뉴스1) 정윤미 기자 = 세계 최장수 시리즈물 영화 '007'에서 해군 장교인 제임스 본드 역을 맡아온 대니엘 크레이그(53)가 실제 영국 해군의 명예사령관에 임명됐다.

AFP통신은 23일(현지시간) 크레이그가 오는 28일 영국 런던에서 개봉하는 '007 노 타임 투 다이'를 끝으로 본드 역을 졸업하는 가운데 이 같은 영광을 얻게 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크레이그는 "영국 군대에서 가장 오래된 해군과 함께하게 돼서 대단히 영광스럽고 명예롭다"며 "군인과 그들 가족을 돕는 데 이바지할 것"이라고 소회를 밝혔다.

토니 라다킨 영국 해군 참모총장은 "2006년부터 007에서 본드 역을 맡은 배우에게 이 같은 영예를 안겨주게 돼 대단히 기쁘다"라며 "영화 속 본드는 실제 해군이 매일같이 행하는 기술과 훈련을 행한다"고 말했다.

1962년부터 시작된 영화 '007시리즈'에서 크레이그는 6대 제임스 본드로 2006년 '카지노로열'(21편)을 시작으로 내주 개봉될 '노 타임 투 다이'(25편)에 이르기까지 15년간 5편에서 명연기를 펼치며 전 세계적인 인기를 얻었다.

younme@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