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서울경제

[특징주] 질주하는 엘앤에프..코스닥 시총 3위 '껑충'

이승배 기자 입력 2021. 09. 24. 14:32

기사 도구 모음

2차전지 양극재를 생산하는 엘앤에프(066970)가 20% 가까이 급등하며 코스닥 시가총액 3위 자리를 꿰찼다.

24일 오후 2시 30분 기준 코스닥시장에서 엘앤에프는 전일 대비 17.98% 급등해 18만 7,7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재 엘앤에프의 시가총액은 6조 4,904억 원으로 에이치엘비(6조 4,819억 원)를 누르고 코스닥 3위에 올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구 달서구에 위치한 엘앤에프 본사 전경. / 사진제공=엘앤에프
[서울경제]

2차전지 양극재를 생산하는 엘앤에프(066970)가 20% 가까이 급등하며 코스닥 시가총액 3위 자리를 꿰찼다.

24일 오후 2시 30분 기준 코스닥시장에서 엘앤에프는 전일 대비 17.98% 급등해 18만 7,7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재 엘앤에프의 시가총액은 6조 4,904억 원으로 에이치엘비(6조 4,819억 원)를 누르고 코스닥 3위에 올랐다.

이날 테슬라향 2차 수주 규모가 5조 원 규모가 될 것이라는 증권가의 보고서가 상승의 원동력이다. 김철중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엘앤에프에 대해 “2023~2024년 LG에너지솔루션-테슬라향 NCMA(니켈·코발트·망간·알루미늄) 수주 규모를 5조 원으로 예상한다”며 “테슬라는 자체 배터리 생산을 위한 밸류체인을 형성 중인데, 중장기 관점에서 테슬라 자체 배터리 생산의 최대 수혜자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미래에셋증권은 엘앤에프의 목표주가를 기존 17만 5,000원에서 26만 원으로 대폭 올렸다.

이승배 기자 bae@sedaily.com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