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아시아경제

IBK기업은행, 원화 후순위채권 6천억원 발행

김진호 입력 2021. 09. 24. 16:20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시아경제 김진호 기자] IBK기업은행은 6000억원 규모의 원화 조건부자본증권(후순위채권)을 사회적채권 형태로 발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채권만기는 10년이며, 발행금리는 2.47%(국고채 10년물+40bp)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채권 발행으로 조달된 자금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소상공인 등의 지원에 활용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김진호 기자 rpl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