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KBS

"새 임대차법 시행 후 전세 3천7백만 원 상승"

김영재 입력 2021. 09. 24. 22:09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대구]새 임대차법 시행 1년 만에 대구의 아파트 전세 시세가 평균 3천7백만 원 넘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민의힘 김상훈 의원이 한국 부동산원 자료를 분석한 지난 8월 기준 대구 아파트 평균 전세시세는 2억7천만 원으로, 새 임대차법 시행 직전인 지난해 8월 2억3천2백만 원에 비해 크게 올랐습니다.

지역별 상승액은 수성구 5천4백만 원, 달서구 4천여만 원, 남구 3천7백만 원, 달성군 3천4백만 원 등입니다.

김영재 기자 (cham@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