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지디넷코리아

美법무부, 화웨이 창업자 딸 멍완저우 기소 연기

김익현 미디어연구소장 입력 2021. 09. 25. 09:56 수정 2021. 09. 25. 12:26

기사 도구 모음

화웨이 창업주인 런정페이의 딸 멍완저우 최고재무책임자(CFO)가 3년 만에 캐나다 억류 생활을 끝내고 중국에 돌아갈 수 있게 됐다.

씨넷을 비롯한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법무부는 24일(현지시간) 멍완저우와 기소 연기에 합의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미국의 요청을 받은 캐나다 경찰은 벤쿠버 국제공항에서 출국하려던 멍완저우를 현장에서 바로 체포했다.

하지만 미국 법무부는 멍완저우가 불법행위를 인정함에 따라 기소를 연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불법행위 인정 대가로 합의..중국 송환 길도 열려

(지디넷코리아=김익현 미디어연구소장)화웨이 창업주인 런정페이의 딸 멍완저우 최고재무책임자(CFO)가 3년 만에 캐나다 억류 생활을 끝내고 중국에 돌아갈 수 있게 됐다.

씨넷을 비롯한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법무부는 24일(현지시간) 멍완저우와 기소 연기에 합의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 같은 사실은 멍완저우가 이날 브루클린 연방지역법원에 출석한 직후 공개됐다.

멍완저우 화웨이 부회장 겸 CFO (사진=화웨이)

멍완저우는 2018년 미국의 이란 제재 위반 혐의로 캐나다 당국에 체포됐다. 미국의 요청을 받은 캐나다 경찰은 벤쿠버 국제공항에서 출국하려던 멍완저우를 현장에서 바로 체포했다.

미국은 당시 멍완저우가 은행 사기 및 통신망을 이용한 사기 혐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미국 법무부는 멍완저우가 불법행위를 인정함에 따라 기소를 연기했다. 또 중국으로 출국하는 것도 허용하기로 했다.

김익현 미디어연구소장(sini@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